대전 느리울초 확진자 母 의원서 3명째 확진…현대아울렛도 폐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03 09:09  

대전 느리울초 확진자 母 의원서 3명째 확진…현대아울렛도 폐쇄


대전시 서구 관저동 느리울초등학교 사회복무요원 일가족 `코로나19` 확진자 중 어머니가 일해온 의원에서 또 감염자가 나왔다.
3일 대전시에 따르면 서구 정림동에 있는 이 의원의 50대 남성 직원(동구 자양동 거주)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대전 128번 확진자다.
의원 직원 중에서만 사회복무요원의 어머니(대전 126번 확진자)와 40대 여성 동료(127번 확진자)에 이어 세 명째다.
추가 확진 남성은 지난달 30일부터 발열 증상을 보인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사회복무요원의 어머니는 지난달 26일부터 코로나19 의심증상이 나타난 뒤에도 27일과 29일 근무했다.
방역 당국은 의원 직원 25명과 입원환자 18명을 전수 검사 중이다.
126번과 127번 확진자가 지난달 26일 저녁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에 방문한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매장을 폐쇄 방역키로 했다.
사회복무요원 부자(123·124번 확진자)가 지난달 28일 예배에 참석한 관저동 서머나교회에는 선별진료소도 설치된다.
당시 예배에는 10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밤사이 이뤄진 신도 36명의 검사 결과는 음성으로 나왔다.
대전 코로나19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