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골랩소디’ 시즌1 마지막회, K팝 글로벌 여제 다 모인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03 09:45  

‘탑골랩소디’ 시즌1 마지막회, K팝 글로벌 여제 다 모인다




K팝 글로벌 여제들이 `탑골 랩소디` 시즌1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오는 4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의 `탑골 랩소디:케이팝도 통역이 되나요` 10회는 두 번째 글로벌 가왕전으로 꾸며진다. 7, 8, 9회 가왕 4명과 아깝게 가왕 문턱에서 떨어진 차점자 3명이 한자리에 모인다. 가왕들의 자존심과 하늘이 내려준 두번째 기회를 기필코 잡겠다는 차점자들의 열정이 명품 무대로 이어진다.

공교롭게도 글로벌 가왕전에 참여하는 일곱 명 모두 여성 싱어들이다. 윤미래의 `시간이 흐른 뒤`로 7회 가왕을 차지한 프랑스의 룰리아 에스떼브, 트로트 특집에서 공동 우승한 중국 제인킹과 필리핀의 헬렌 만시오, 9회에서 5연승 올킬로 가왕에 오른 `칠레의 조수미` 페냐, 그리고 패자부활로 올라면 세 명의 글로벌 싱어도 여성이다. 그야말로 왕중왕을 향한 K팝 글로벌 여제들의 마지막 전쟁이다.

세븐, 혜림, 이지혜, 주영훈, 황성제, 뮤지, 나르샤, 이건우, 김현철 등 글로벌 판정단에는 난감의 연속이다. 역대급 무대가 연속되면서 매번 어려운 고민 끝에 선택 버튼을 누르게 된다. 우승자 역시 단 한 표 차이로 갈리며 아슬아슬한 승부가 마지막까지 펼쳐진다.

K팝 고수 외국인들의 치열한 경쟁 끝에 탄생될 최종 우승자는 음원 발매의 기회를 갖는다. 첫번째 글로벌 가왕전 우승자인 중국의 찐룬지와 오는 5일 스페셜 앨범을 발표한다. 자신이 경연한 곡과 함께 찐룬지와 함께 부른 듀엣곡도 실린다.

글로벌 가왕. 그들 중에서도 왕중왕 그리고 음원까지 발매될 주인공은 누가 될 것인지, 오는 4일 오후 7시 40분 E채널 `탑골 랩소디`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즌1 마지막회는 E채널뿐 아니라 티캐스트 패밀리 채널 10여 곳에서 동시 방영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