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험 자산 선호 확대에 원화 강세 굳히나...환율 1,190원선 테스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07 09:29  

위험 자산 선호 확대에 원화 강세 굳히나...환율 1,190원선 테스트

위험자산 선호심리가 높아지며 환율이 4일 연속 내림세다.

오늘(7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4.8원 내린(원화가치 상승) 1,191원으로 거래를 시작했다.

이로써 원달러 환율은 4일 연속 내림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23분 현재는 1,190원선에서 등락을 반복 중이다.

앞서 간밤 미국 뉴욕 증시에서는 나스닥 지수가 2% 넘게 오르며 1만433.65로 다시 최고치를 경신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와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도 각각 1% 넘게 오르며 강세를 보였다.

전문가들은 미국에서의 코로나19 확진자가 300만명을 넘어서며 우려를 이어갔음에도 예상보다 양호했던 6월 경제지표 등이 증시에 힘을 더하며 투자 심리 개선을 이끌었다고 봤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