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든 물어보살’ 10년째 무명 배우, 고생담 털어놓으며 `눈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3 07:17  

‘무엇이든 물어보살’ 10년째 무명 배우, 고생담 털어놓으며 `눈물`




서장훈과 이수근이 냉정하지만 현실적인 조언으로 의뢰인의 고민을 타파할 예정이다.

13일 방송될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69회에는 10년째 배우를 꿈꾸고 있는 한 남자와 그의 어머니가 의뢰인으로 찾아온다.

의뢰인은 10년 동안 연기를 하고 있지만, 드라마나 영화 오디션엔 한 번도 붙어본 적이 없다고 한다. 의뢰인의 어머니는 아들이 연기를 시작할 때 몸무게 20kg를 빼는 모습을 보며 그의 꿈을 허락했지만, 이제는 아들이 꿈을 포기하고 새 일을 시작하길 바란다고.

이에 의뢰인은 10년 동안 배우가 되기 위해 노력했던 일화들을 털어놓으며 눈물까지 흘린다. 하지만 서장훈은 냉정하게 "그런 건 노력이 아니다. 그동안 쓸데없는 짓을 한 거다. 오래 한다고 누구나 잘 하는 건 아니다"라며 팩트 폭격으로 의뢰인을 당황하게 만든다.

이어 서장훈은 "이렇게 계속한다면 앞으로도 성과를 내기 힘들 것"이라며 의뢰인이 10년 동안 해왔던 노력 대신 새로운 방법을 제안한다고. 의뢰인을 안타까워하던 이수근 역시 "방법을 모르니까 그냥 보낸 세월이 길어진 거다"라며 서장훈이 제안한 방법을 지지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의뢰인이 꿈을 포기하지 않을 수 있는 현실적인 방법은 무엇일까. 보살들의 냉철한 참견이 함께 하는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69회는 13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