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로메카·리브스메드·비마이카 등 15개사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지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5 12:00   수정 2020-07-15 12:42

뉴로메카·리브스메드·비마이카 등 15개사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지원


-‘20년 1차 특별보증 지원 최종 15개사 선정
-선정기업 평균 매출 240억·기업가치 1,194억
-평균 보증금액 63억원 등 최대 100억원 지원

협동로봇 등 산업용 로봇제조 기업인 뉴로메카와 복강경 수술기구 기업인 리브스메드 등 15개사가 예비유니콘에 최종 선정됐다.
15일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66개사를 대상으로 두 달여에 걸친 심사 끝에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지원기업 15개사를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은 벤처 4대 강국 실현을 위해 정부가 추진하는 ‘K-유니콘 프로젝트’의 핵심사업 중 하나로, 최종 선정된 기업은 최대 100억원의 특별보증을 받을 수 있다.
최종 발표는 15명의 전문심사단과 60명의 국민심사단이 공동으로 평가해 유니콘으로의 성장 가능성에 더해 국민들의 시각이 반영될 수 있도록 했다.

최종 선정기업을 분석한 결과 평균 투자금액은 298억원으로, 200억원 이상 투자유치(60.0%, 9개) 기업이 가장 많았으며 300억원 초과 기업도 5개에 달했다.
기술보증기금의 기술-사업성 평가 BBB등급 이상이 60.0%를 차지할 정도로 우수한 기업이 많았으며 코로나19 국면에서 각광받고 있는 비대면 기업(60.0%, 9개)도 다수 선정됐다.
업종별로는 정보통신기술(ICT)과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 기반의 플랫폼 분야 혁신기업(60%, 9개)에 이어 일반 제조업 분야(26.7%, 4개), 바이오분야(13.3%, 2개) 순이었다.
최종평가에서 최고 성적을 거둔 기업은 ㈜리브스메드로 주요 제품은 다관절 복강경 수술기구이다.
이 수술기구는 상하좌우 90° 회전이 가능해 수술 성공가능성을 높일 수 있는 제품으로 기술과 사업성 평가결과가 선정 기업 중 최고 수준인 AA 등급이다.
선정기업 중 투자규모가 가장 큰 기업은 프레시지로 누적 투자금액이 900억원을 넘는다.
프레시지는 가정 간편식인 밀키트(meal kit)를 사업화해 온라인과 오프라인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기업이다.
또한 모바일 사용자 정보를 수집·분석해 광고주에게 분석 정보를 제공하는 모바일 광고마케팅 플랫폼 기업인 아이지에이웍스는 기업가치가 3,800억원으로 선정기업 중 최고 수준이다.
이번 최종 선정평가에 참여했던 60명 규모의 ‘국민심사단’ 장병규 단장은 “국민심사단은 예비유니콘을 선정하는 과정에서 투명하고 객관적인 시각으로 역할과 책임을 다하며 국민심사단 도입의 취지를 살려 그 의의를 잘 실천하고자 했다“고 밝혔다.
이어 ”내년에도 국민적 관심이 높은 K-유니콘 프로젝트 선정 사업에 국민심사단이 견제와 균형감을 갖는 평가 업무를 지속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차정훈 중기부 창업벤처혁신 실장은 “정부는 예비유니콘 기업들이 유니콘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예비유니콘의 성장 과정도 지속적으로 홍보해 많은 국민들이 지켜보고 응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15개사 안팎의 예비유니콘 2차 선정은 12월 중에 이루어질 예정으로, 기업모집 관련 자세한 내용은 추후 중기부와 기술보증기금, K-Startup 누리집에서 확인 가능하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