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사표’ 나나, 밉상 오동민 앞 사이다 투척 예고 ‘속이 뻥’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5 15:12  

‘출사표’ 나나, 밉상 오동민 앞 사이다 투척 예고 ‘속이 뻥’




‘출사표’ 나나의 본격 사이다가 기대된다.

KBS2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이하 출사표) 주인공 구세라(나나 분)는 별명이 ‘불나방’인 민원왕이다. 해결될 때까지 마치 불나방처럼 민원을 넣고 또 넣기 때문이다. 그런 구세라가 구의원에 당선됐으니, 시청자는 여러 시련이 닥쳐도 구세라가 속이 뻥 뚫리는 사이다를 선사해주길 기대한다.

특히 구세라가 당선돼 입성한 마원구의회는 생각했던 것보다 더 엉망이었다. 일부 구의원들은 보궐선거에 당선된 구세라를 투명인간 취급하고 왕따로 만들었다. 그러다 중요한 표결을 앞두고는 자신의 편으로 끌어들이기 위해 각종 뇌물 공세까지 퍼부었다. 초등학생인 ‘할수있당’의 마스코트 김자룡(최고 분)보다 더 유치하고 졸렬한 구의원들의 모습은 허탈한 웃음을 자아냈다.

이런 가운데 7월 15일 ‘출사표’ 제작진이 5회 방송을 앞두고, 구세라의 본격 사이다를 암시하는 장면을 깜짝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사진 속 구세라는 다같이진보당 소속 구의원 고동찬(오동민 분)과 마주서있다. 고동찬은 대세와 실세에 따라 움직이는 박쥐 같은 인물. 구의원으로서 업무보다 SNS 인증샷 업로드가 더 중요한 ‘허세’ 가득한 캐릭터다. 앞서 고동찬은 구세라에게 환영 회식을 한다고 해놓고, 구의원들에게 알리지 않는 등 치졸한 행동을 해 구세라와 TV 앞 시청자들의 분노를 유발했다.

그런데 구세라가 고동찬과 마주한 것이다. 대체 무슨 일로 두 사람이 독대를 하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와 함께 한없이 얄미운 고동찬의 미소, 고동찬이 건넨 것 때문에 잠시 당황했지만 다시 능청스럽게 맞서는 구세라가 시선을 잡아 끈다. 특히 구세라가 고동찬의 휴대전화를 향해 무언가를 말하고 있어 더욱 호기심을 유발한다.

이와 관련 ‘출사표’ 제작진은 “구세라는 어떤 상황에서도 할 말은 꼭 해야 하는 인물이다. 그런 구세라에게 고동찬이 해서는 안 될 행동을 한다. 구세라가 참을 리 만무하다. 구세라가 고동찬을 향해 거침없이, 불나방처럼 달려들며 작지만 시원한 사이다를 안겨줄 것이다. 나나의 역동적이면서도 능청스러운 연기에도 주목해주시길 바란다.”라고 귀띔했다.

과연 구세라는 고동찬에게 어떤 한 방을 날릴까. 벌써부터 궁금하고 기다려지는 KBS2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 5회는 15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