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최상, 데뷔 전부터 친근한 매력-엉뚱 개인기로 ‘눈도장 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6 08:42  

‘대한외국인’ 최상, 데뷔 전부터 친근한 매력-엉뚱 개인기로 ‘눈도장 콕’




신인 걸그룹 보토패스(BOTOPASS) 멤버 최상이 데뷔 전부터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최상은 지난 15일 방송된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 출연했다.

이날 최상은 “뭐든지 열정적으로! ‘보토패스’ 할 최상입니다”라고 당찬 인사부터 건네는가 하면, 깜찍한 외모와 통통 튀는 사랑스러움으로 대한외국인 팀의 해피바이러스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특히 최상은 친근하면서도 유창한 한국어 실력을 자랑하며 눈길을 사로잡는 건 물론, 공룡의 뛰는 모습을 따라하는 개인기로 엉뚱한 매력까지 뽐냈다.

최상이 합류할 보토패스는 ‘열정을 위해 태어난’(Born to be Passion)이란 의미를 담아 탄생할 글로벌 8인조 그룹이다.

현재 보토패스는 데뷔 준비에 한창이며, 순차적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하고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