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사, 데뷔 첫 단독 온라인 콘서트 성료 “코로나19 끝난 후 오프라인으로도 만나고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20 08:38  

알렉사, 데뷔 첫 단독 온라인 콘서트 성료 “코로나19 끝난 후 오프라인으로도 만나고파”




가수 알렉사(AleXa)가 자신의 첫 단독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알렉사는 지난 18일 오후 첫 번째 온택트 라이브 콘서트 ‘[CTRL + AleXa] ENTER the AleXa Universe’를 개최했다.

이번 공연은 지난해 10월 데뷔한 알렉사의 생애 첫 단독 콘서트다. 온라인 라이브 플랫폼 ‘FANBOX’를 통해 유료로 전 세계 생중계된 이번 콘서트에는 약 6900명의 관객이 티켓을 결제 후 관람했다.

‘Multi Universe 속 알렉사의 다양한 모습이 궁금하다면 ENTER the AleXa Universe!’라는 부제에 걸맞게 알렉사는 이번 콘서트를 통해 자신의 멀티 유니버스를 그려냈다. 특히 360도(AR) 카메라 및 증강현실 장치를 통해 생동감 넘치는 화면을 제공하며 팬들이 실제 공연장에 들어와 있는 기분을 선사했다.

이날 ‘A.I TROOPER’ 무대로 포문을 연 알렉사는 데뷔곡 ‘Bomb’부터 ‘Kitty Run’, ‘Do or Die’ 등 대표곡 무대를 선보였다. 또, 헤이즈의 ‘저 별’과 태민의 ‘Drip Drop’ 커버 무대를 꾸미며 트레이드마크인 화려한 퍼포먼스는 물론, 수준급의 감성 보컬 실력도 보여줬다.

특히 알렉사는 이번 콘서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선공개곡 `빌런(VILLAIN)` 무대와 팬들을 위해 직접 만든 팬송도 이번 콘서트에서 최초 공개했다. 여기에 다양한 스페셜 영상, 팬들과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시간 등 다채로운 코너로 보는 이들의 눈길을 한순간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콘서트를 마친 후 알렉사는 “데뷔한 지 아직 얼마 안 됐는데 이렇게 단독 콘서트를 열고 팬들에게 무대를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 이번 콘서트를 위해 함께 노력해준 모든 분과 온라인으로 공연을 지켜보면서 뜨거운 성원을 보내준 팬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얼른 코로나19가 종식돼서 온라인이 아닌 오프라인 콘서트로도 팬들과 만나고 싶은 마음”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데뷔 첫 단독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친 알렉사는 두 번째 미니앨범 발매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