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각국 경기부양에 외국인 4,500억 순매수…2,228.83 마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21 15:59  

코스피, 각국 경기부양에 외국인 4,500억 순매수…2,228.83 마감

코스피가 각국의 경기부양에 2,220선을 탈환했다.
21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30.63포인트(1.39%) 오른 2,228.83에 거래를 마쳤다.
종가 기준으로 지난 2월 17일 이후 최고치다.
미국의 5차 경기부양책 기대와 EU(유럽연합)의 1,030조원에 달하는 경기 부양 패키지 정책이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정책에 따른 경기 회복 기대감에 외국인은 유가증권시장에서 4,424억원어치를 순매수했고 기관도 1,470억원 순매수로 지수 상승에 힘을 보탰다.
특히 외국인은 화학(1,216억원 순매수)과 전기·전자(4,949억원 순매수) 등을 주로 매수했다.
반면 개인은 전기·전자(5,985억원 순매도)와 화학(1,462억원 순매도)을 중심으로 팔아치웠다.
업종별로는 기계(6.89%)가 풍력 사업을 중심으로 정부의 뉴딜 정책 수혜 기대감에 크게 올랐고 화학(2.79%)과 전기·전자(2.05%)도 강세를 기록했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셀트리온(-0.46%)과 보합을 기록한 현대차를 제외하고 모두 올랐다.
삼성전자(2.03%)와 SK하이닉스(2.31%)가 2% 이상 올랐고 삼성바이오로직스(1.49%), NAVER(2.66%), LG화학(3.91%), 카카오(1.94%), 삼성SDI(2.25%), LG생활건강(4.84%)도 상승 마감했다.
코스닥도 상승 마감하며 약 2년여 만의 800선을 눈앞에 뒀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8.62포인트(1.10%) 오른 790.58에 장을 마쳤다.
외국인(943억원 순매수)과 기관(340억원 순매수)의 동반 매수가 지수 상승의 원동력이 됐다.
개인(1,031억원 순매도)은 차익 실현에 나섰다.
코스닥 시총 상위 종목에선 씨젠이 6% 이상 올랐고 에이치엘비(4.33%), 알테오젠(4.94%), 에코프로비엠(0.81%), CJ ENM(1.18%)도 상승 마감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1.63%), 셀트리온제약(-1.31%), 케이엠더블유(-0.14%), SK머티리얼즈(-2.37%), 펄어비스(-1.64%)는 하락했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선 신일제약과 메디프론, 화일약품, 태웅 등이 상한가를 기록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 대비 5.4원 내린 달러당 1,197.8원에 종가가 결정됐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