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18골 12도움 시즌 마감…유로파 진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27 09:01  

손흥민, 18골 12도움 시즌 마감…유로파 진출



손흥민(28)의 소속팀인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가 극적으로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티켓을 따냈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셀허스트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EPL) 최종 3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 13분 해리 케인이 넣은 선제골을 끝까지 지키지 못하고 크리스털 팰리스와 1-1로 비겼다.
경기 전 7위에 있던 토트넘은 첼시의 도움으로 유로파리그 진출 확정권인 6위로 올라서며 시즌을 마쳤다. 같은 시각 울버햄프턴은 첼시에 0-2로 져 6위에서 7위로 내려앉았다.
시즌 최종 성적이 16승 11무 11패가 된 토트넘(골득실 +14)은 15승 14무 9패인 울버햄프턴(골득실 +11)과 승점은 59점으로 같지만 골득실에서 앞서 6위가 됐다.
토트넘은 지난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구단 최고 성적인 준우승에 올랐으나, 올 시즌 거짓말처럼 정규리그에서 하위권까지 떨어졌다.
이 때문에 사령탑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에서 조제 모리뉴 감독으로 교체되는 등 홍역을 치른 토트넘은 유로파리그 티켓을 극적으로 따내며 `절반의 성공`으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EPL에 총 3장의 유로파리그 티켓이 배정된 가운데, 정규리그 4위인 첼시와 8위 아스널의 대결로 치러지는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결승에서 첼시가 이기면 정규리그 5~7위 팀에 유로파리그 티켓이 주어지고, 반대로 아스널이 우승하면 아스널과 정규리그 5~6위 팀이 다음 시즌 유로파리그에 나간다.
이날 최종전에 선발 출격한 손흥민은 다소 부진한 모습을 보인 끝에 후반 34분 델리 알리와 교체됐다.
그러나 자신의 한 시즌 정규리그 최다 공격포인트(21개·11골 10도움), 공식전 최다 공격포인트(30개·18골 12도움) 기록을 남기고 영예롭게 시즌을 마쳤다.
정규리그 득점 순위에서는 18위, 도움 순위에서는 공동 4위에 올랐다.
오른팔 골절 부상, 기초군사훈련 소화 등으로 어느 때보다 다사다난하게 시즌을 보낸 가운데 거둔 성과여서 더욱 빛난다.
토트넘은 전반 13분 지오반니 로셀소가 상대 진영에서 공을 빼앗은 뒤 재빨리 전진 패스를 보내자 골지역 부근에 있던 케인이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해 선제골을 뽑았다. 케인의 시즌 18호 골이었다.
그러나 토트넘은 좀처럼 추가골을 올리지 못했고 후반 8분 제프리 슐럽에게 동점골을 헌납했다.
슐럽은 코너킥 상황에서 조던 아예우가 내준 패스를 문전에서 강한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