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천 주변 살피다가…충주 소방대원 급류에 실종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8-02 08:40   수정 2020-08-02 11:45

하천 주변 살피다가…충주 소방대원 급류에 실종

붕괴된 충주의 한 하천 (사진=연합뉴스)
2일 오전 7시 30분께 충북 충주시 산척면의 한 하천에서 폭우 피해 현장으로 출동하던 충주소방서 직원이 급류에 휩쓸려 실종했다.
이 직원은 이 소방서에 근무하는 송 모(29) 씨로 추정된다.
이 직원은 하천물이 불자 차량에서 내려 주변을 살펴보다가 지반이 침하하면서 급류에 휩쓸린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구조대를 보내 사고 지점과 하천을 따라 실종자를 찾고 있다.
호우경보가 발효 중인 충주에는 이날 오전 224㎜의 폭우가 쏟아졌다.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를 웃도는 매우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