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는 `페북`·40대는 `밴드`…소셜미디어도 `세대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07 06:34   수정 2020-09-07 07:17

10대는 `페북`·40대는 `밴드`…소셜미디어도 `세대차`

소셜미디어 이용자 작년보다 15.2% 증가
10~20대, 페이스북·인스타그램 선호
40대·50대 밴드·카카오스토리 비중 높아



우리나라의 소셜미디어 이용률이 세계 평균의 2배에 육박하는 87%로, 국가별 순위로는 세계 3위로 나타났다.
7일 KT경제경영연구소와 디지털렙 DMC미디어의 `소셜미디어 현황 및 전망` 자료에 따르면 컨설팅 업체 위아소셜 조사 결과 올해 1분기 우리나라의 소셜미디어 이용률은 87%로, 세계 평균(49%)의 약 1.8배를 기록했다.
국가별 순위로는 아랍에미리트(99%)와 대만(88%)에 이어 3위였고, 이어 10위권에는 말레이시아(81%), 싱가포르(79%), 홍콩(78%), 아르헨티나(76%), 뉴질랜드(75%), 태국(75%), 스웨덴(73%)이 이름을 올렸다. 이밖에 중국 72%, 미국 70%, 일본 65% 등이었다.

닐슨 코리안클릭 조사 결과에서는 올해 3월 기준 국내 소셜미디어 이용자가 전년 같은 기간보다 15.2% 증가한 3천550만명이었다. 이는 모바일 소셜미디어 이용자가 31% 급증한 것이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됐다.
모바일인덱스가 올해 6월 기준 국내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대상으로 조사한 국내 소셜미디어의 월간활성이용자(MAU)는 밴드가 1천692만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인스타그램 1천149만명, 카카오스토리 996만명, 페이스북 985만명, 네이버 카페 510만명, 틱톡 294만명 순이었다.
닐슨 코리안클릭이 1분기 국내 소셜미디어의 월평균 이용자를 연령별로 조사한 결과 10대는 페이스북(221만명), 인스타그램(191만명), 트위터(86만명) 순으로 선호도가 높았다.
20대는 인스타그램(493만명), 페이스북(386만명), 밴드(178만명) 순이었고, 30대는 인스타그램(440만명), 밴드(319만명), 페이스북(268만명) 순으로 조사됐다. 40대와 50대는 밴드와 카카오스토리가 나란히 1, 2위를 차지했다.
1분기 국내 소셜미디어의 1인당 월평균 이용 시간은 트위터가 594분으로 가장 길었고, 이어 페이스북 567분, 인스타그램 441분으로 나타났다.
올해 전 세계 소셜미디어 광고비는 986억4천600만달러(약 117조4천억원)로, 검색 광고(1천589억3천만달러, 44.7%)에 이어 전체 디지털 광고 시장에서 두 번째로 큰 27.7%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소셜미디어의 광고비 성장률은 18.5%로, 온라인동영상(17.8%), 유료검색(11.4%) 등을 뛰어넘어 시장 1위로 전망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