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북서부 지뢰 공격에 정부군 8명 사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1 23:06  

시리아 북서부 지뢰 공격에 정부군 8명 사상

시리아 북서부 지뢰 공격에 정부군 8명 사상



(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 = 시리아 반군 거점인 북서부에서 지뢰가 폭발해 정부군 쪽에서 적어도 8명이 사상했다고 시리아 내전 감시단체가 11일(현지시간) 밝혔다.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시리아인권관측소는 이날 오전 이들립주(州) 남동부의 마르데브세 마을에서 지뢰가 터져 정부군 6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8일에도 하마 주(州) 동부의 라심 하둘 지역에서 지뢰가 폭발해 친정부 '알 쿠드스 여단' 소속 대원 2명이 숨졌다고 덧붙였다.
시리아인권관측소는 "부상 상태가 위중한 사람이 있어 사망자 수가 늘어날 수 있다"고 밝혔다.
터키와 국경을 접한 시리아 북서부는 2011년 시리아 내전 발발 이후 정부군에 맞서온 반군의 마지막 거점이다.
정부군은 지난 연말부터 총공세를 펼쳐 반군을 터키 국경 인근으로 몰아냈으며, 반군을 돕기 위해 이들립에 배치된 터키군과도 직접 교전을 펼쳤다.
이에 정부군을 지원하는 러시아와 터키는 지난 3월 휴전에 합의했으나, 시리아 북서부에서는 정부군과 반군 간 크고 작은 교전이 이어지고 있다.
kind3@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