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키프로스 대선서 타타르 총리, 현 대통령 누르고 당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0-19 03:21  

북키프로스 대선서 타타르 총리, 현 대통령 누르고 당선

북키프로스 대선서 타타르 총리, 현 대통령 누르고 당선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북키프로스튀르크공화국(북키프로스) 대선에서 18일(현지시간) 터키가 지지하는 우파 민족주의자인 에르신 타타르(60) 총리가 현 무스타파 아큰즈(72) 대통령을 물리치고 승리했다고 로이터통신과 AP통신 등이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이날 치러진 결선투표에서 개표 결과, 타타르 후보는 51.74%를 얻어 48.26%에 그친 아큰즈 대통령을 눌렀다.
아큰즈 대통령은 패배를 인정했다고 AP통신은 설명했다.
타타르 당선인은 터키와 더욱 긴밀한 관계를 추구하고 남부의 키프로스공화국에 대해서는 더욱 강경한 입장을 취하는 강경주의자로 평가되고 있다.
타타르 당선인은 현재와 같은 `2국가 체제'를 원한 데 비해 아큰즈 대통령은 유엔이 중재하는 협상을 통한 남부 키프로스공화국과의 통일을 원하고 있다.
1960년 영국에서 독립한 키프로스는 1974년 친 그리스계 장교들이 쿠데타를 일으키자 터키군이 북부를 점령해 남북으로 분단됐다.
국제법으로는 키프로스만 합법 국가로 인정받지만, 터키는 북키프로스를 인정하고 사실상 보호국으로 삼고 있다.
lkw777@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