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더보기

HOME < 뉴스 < 최신뉴스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

한국과 북한, 경제력 차이만큼 수명도 차이 커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 기사
  • 소셜댓글

입력 : 2017-03-20 07:14



한국과 북한의 경제력 격차만큼 기대수명에서도 차이가 크게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구매력 기준 국내총생산(GDP)이 1조9천290억 달러인데 반해 북한은 400억달러에 불과했다. 그 격차가 무려 48배나 됐다.
기대수명도 한국은 82.4년이었고 북한은 70.4년에 불과했다. 기대수명이 12년이나 차이가 났다.
미국 중앙정보국(CIA) `월드팩트북`(The World Factbook)에 따르면 지난해 추정치 기준으로 기대수명은 한국이 82.4년으로 세계 12위였고, 북한은 70.4년으로 157위였다.
모나코가 89.5년으로 1위였다. 싱가포르와 일본은 85.0년으로 2위와 3위에 올랐다.


한국의 사망률은 1천명당 5.8명으로 전 세계 국가 중 170위 수준이었다.
사망률은 아프리카 남단의 레소토가 14.9명으로 가장 많았다. 일본은 9.6명(52위), 북한 9.3명(62위), 미국 8.2명(90위), 중국 7.7명(106위) 등이었다.


주요뉴스

  • Copyrightⓒ한국경제TV. All rights reserved. (http://www.wow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상단으로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