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더보기

HOME < 뉴스 < 최신뉴스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

황교안 권한대행 “美 금리인상 국내 경제 영향 최소화해야”

박준식 기자  parkjs@wowtv.co.kr 

  • 기사
  • 소셜댓글

입력 : 2017-03-21 14:16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이 “미국의 금리 인상이 국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는 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관계부처에 지시했다.

황 권한대행은 21일 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에서 “소비 등 내수가 부진하고, 실업자 문제가 심각한 가운데, 미국의 금리인상 등 대외 리스크 확대가 우리 경제에 미칠 악영향에 대한 우려가 크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국내외 금융시장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필요시 적기에 시장안정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대비해야 한다”며 “가계부채의 안정적인 관리, 산업ㆍ기업 구조조정의 원활한 추진 등 국내 취약요인에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데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최근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수출과 투자가, 대외 불확실성으로 인해 다시 위축되지 않도록, 수출ㆍ투자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중소기업ㆍ서민에 대한 금융지원 강화 방안도 적극적으로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봄철 황사ㆍ미세먼지 대응과 관련해서는 “고농도 미세먼지가 지속될 경우를 대비한 비상 저감조치와 건강 취약계층별 맞춤형 대응 매뉴얼이 현장에서 제대로 지켜질 수 있도록 미리미리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환경부 등 관계부처는 지난해 6월부터 추진 중인 미세먼지 관리 특별대책, 배출원 감축, 미세먼지·CO₂(이산화탄소) 저감산업 육성 등 대책의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미흡한 부분은 즉시 보완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주요뉴스

  • Copyrightⓒ한국경제TV. All rights reserved. (http://www.wow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상단으로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