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더보기

HOME < 뉴스 < 경제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

유모차 등 해외서 리콜 제품 국내서 유통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 기사
  • 소셜댓글

입력 : 2017-04-20 10:07



해외에서 리콜된 제품들이 국내에서 유통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올해 1~3월 해외에서 결함·불량이 확인돼 리콜된 제품을 조사한 결과, 해외에서 리콜된 35개 제품이 국내 시장에서 유통되고 있음을 확인하고 시정조치했다고 20일 밝혔다.
품목별로는 레저용품이 9건(25.7%)으로 가장 많았다.
야마하 ATV는 스로트케이블 결함에 따른 충돌 위험 우려로, 스즈키 ATV는 배터리 고장으로 엔진 정지에 따른 사고 위험이 있어 리콜을 받았다.

식품과 전자제품이 각 6건(17.1%), 유아용품이 5건(14.3%)으로 그 뒤를 이었다.
클리프(CLIF) 에너지바는 플라스틱 파편 혼입 우려, 브라이텍스(Britax) 유모차는 카시트 탈락으로 인한 낙상 우려가 리콜 사유였다.
35개 제품 중 국내 수입·유통업자가 판매하는 7개 제품은 사업자의 자발적 협조로 무상수리가 진행됐다.


주요뉴스

  • Copyrightⓒ한국경제TV. All rights reserved. (http://www.wow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상단으로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