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더보기

베스트 포토

HOME < 연예 < 연예스타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

아이유, “‘밤편지’ 제목 때문에 낮에는 안 들을까 걱정했다”

  • 기사
  • 소셜댓글

입력 : 2017-04-21 17:41


[임현주 기자/ 사진 김치윤 기자] 아이유가 ‘밤편지’ 곡명 때문에 우려된 점을 전했다.

4월21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아이유 정규 4집 ‘팔레트’ 음감회가 개최됐다.

이날 현장에 참석한 아이유는 “수록곡 ‘밤편지’는 밤새도록 가사를 쓰면서 연설을 쓰는 기분으로 조심스럽게 쓴 곡이다. 곡명을 정할 때 처음부터 ‘밤편지’로 하고 싶었다. 그런데 제목 때문에 ‘사람들이 밤에만 듣지 않을까? 낮에는 안 들어주시지 않을까’하는 걱정이 들었다”며 고민을 털어 놓았다.
 

지난 2013년 ‘모던타임즈’ 이후 3년 반 만에 정규 4집 ‘팔레트’로 컴백한 아이유. 이번 음반에서 아이유는 음반 발표와 동시에 신스팝 장르의 신곡 ‘팔레트’와 팝발라드송 ‘이름에게’를 더블 타이틀로 제시한다.

2017년 새로운 물감으로 또 한 칸 채워진 아이유의 정규 4집 음반 ‘팔레트’가 오랫동안 아이유를 기다려온 음악 팬들에게 어떤 그림으로 비춰지게 될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아이유 정규 4집 ‘팔레트’는 금일(21일) 오후 6시 각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Copyrightⓒ한국경제TV. All rights reserved. (http://www.wow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상단으로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