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지창원 수중키스, 숨막히는 애틋함으로 `기황후` 로맨스 급물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1-14 13:14  

하지원 지창원 수중키스, 숨막히는 애틋함으로 `기황후` 로맨스 급물살





지난 13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연출 한희 이성준)에서 타환(지창욱 분)은 쫓기는 기승냥(하지원 분)을 자신의 욕조에 숨겨 수중키스를 통해 위기의 상황을 모면하게 해줬다.

이날 방송에서 기승냥은 왕유(주진모 분)를 따라 고려로 돌아가지 않고 원에 남아 황제의 혈서를 찾으려 했고 결국 고려촌 촌장이 사라진 환관 적호(송경철 분)임을 알아챘다.

하지만 염병수(정웅인 분)에게 적호를 빼앗겼고 결국 황궁에 잠입해 적호를 구해냈지만 오히려 당기세(김정현 분)에게 쫓기는 몸이 됐다.

이에 도망을 치던 기승냥은 타환과 마주했고 타환은 당기세가 쫓아오자 욕조에 꽃잎을 띄우고 목욕하는 척 기승냥을 물 속에 숨겼으며 오랜 시간 숨을 참아 실신한 기승냥을 구하기 위해 수중키스를 나눴다.

네티즌들은 "기황후 수중키스신 보는 내가 다 아찔하더라", "욕조에 장미꽃까지 분위기 있던데", "기황후 수중키스신 로맨스 급물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전 방송에서 기승냥은 왕유의 청혼을 받아들이면서도 타환 때문에 눈물을 보인 상황이었다. 왕유가 없는 사이 타환이 기승냥을 향한 헌신적인 모습을 보이며 또 한 번 기승냥의 마음을 흔들 것을 예고했다.



(사진=MBC 월화드라마 ‘기황후’ 캡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