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종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캐스팅…‘손 the guest’ 김동욱과 재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1-18 10:13  

이원종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캐스팅…‘손 the guest’ 김동욱과 재회




배우 이원종이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의 출연을 확정했다.

MBC 새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하 조장풍)은 복지부동 무사안일을 최우선으로 하는 공무원이 고용노동부 근로감독관으로 임명된 후 사회의 악덕 ‘갑’들을 응징하는 이야기를 다룬 사회풍자 드라마다. ‘앵그리 맘’을 통해 한국 교육의 현실을 날카롭게 짚어냈던 김반디 작가와 ‘군주-가면의 주인’의 박원국 PD의 의기투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이원종은 ‘조장풍’에서 9급으로 출발해 공무원 생활 30년 만에 지청장까지 오른 처세의 달인 하지만을 연기한다. 극중 뻑하면 ‘하지마’라고 외쳐 일명 ‘하지마’ 청장으로 불리는 하지만은 칠치빠빠(칠 때 치고 빠질 때 빠진다)를 아는 타이밍의 귀재로 아무 일 없이 정년퇴임을 하는 것이 목표인 인물이다. 평생의 꿈을 이루기 직전, ‘갑’들의 무수한 ‘갑질’에 각성한 조진갑(김동욱 분)으로 인해 평화로운 말년 공무원 생활을 위협받게 된다.

앞서 OCN 드라마 ‘손 the guest’에서 귀신을 두려워하는 박수무당 육광으로 출연해 악령을 알아보는 영매 윤화평 역의 김동욱과 찰진 케미를 보여준 바 있는 이원종은 이번 작품을 통해 김동욱과 또 한 번 연기호흡을 맞추게 되면서 안방극장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1991년 드라마 ‘사랑의 학교’로 데뷔한 이원종은 ‘용의눈물’, ‘왕과 비’, ‘야인시대’, ‘해신’, ‘기황후’, ‘냄새를 보는 소녀’ ‘리멤버-아들의 전쟁’ ‘조작’ ‘미스 함무라비’ ‘손 the guest’ 숨바꼭질’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해 차별화된 캐릭터 연기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아왔다. 드라마 뿐 아니라 영화 ‘인정사정 볼 것 없다’ ‘주유소 습격사건’ ‘반칙왕’ ‘신라의 달밤’ ‘인천상륙작전’ 등 유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장르를 넘나드는 활약을 펼쳐왔다.

이원종은 ‘조장풍’ 뿐 아니라 OCN 수목드라마 ‘빙의’의 출연도 확정하면서 2019년도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이원종은 ‘빙의’에서 끊임없는 잔소리로 ‘꼰대’ 소리를 듣는 강력반 반장 유반장으로 출연해 강필성 형사 역의 송새벽과 함께 코믹과 스릴을 넘나드는 브로맨스를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오는 봄 방송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