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중동 출장 마치고 귀국…방한한 인텔 CEO 만날지 주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12-09 11:07  

이재용, 중동 출장 마치고 귀국…방한한 인텔 CEO 만날지 주목

이재용, 중동 출장 마치고 귀국…방한한 인텔 CEO 만날지 주목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005930] 회장이 회장 취임 후 첫 해외 출장을 마치고 귀국했다.

9일 재계에 따르면 이 회장은 이날 오전 6시30분께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앞서 이 회장은 6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있는 바라카 원자력 발전소 건설 현장을 찾아 3·4호기 건설 상황을 점검하고, 현지에 오랜 기간 체류 중인 임직원을 만나 격려했다.

이 회장은 중동 지역 법인장들을 만나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기 위해 '대변혁'을 추진 중인 중동은 기회의 땅"이라며 "어려운 상황이지만 과감하고 도전적으로 나서자"고 당부하기도 했다.

재계에서는 이 회장이 중동의 다양한 네트워크를 활용해 신사업 기회 발굴에 나선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이 회장이 이날 귀국함에 따라 방한 중인 인텔의 팻 겔싱어 최고경영자(CEO)와 회동할지도 주목된다.



동남아 출장 중인 겔싱어 CEO는 대만을 거쳐 이날 한국을 찾았다. 구체적인 일정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회사 임직원과 고객사 미팅을 위해 한국을 방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겔싱어 CEO의 방한은 5월에 이어 올해만 두 번째로, 5월 방한 당시에는 이 회장과 삼성 서초사옥에서 만나 차세대 메모리, 팹리스 시스템 반도체,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PC, 모바일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메모리 최강자'인 삼성전자와 '중앙처리장치(CPU) 최강자'인 인텔은 동반자 관계이면서 글로벌 반도체 시장에서 1, 2위를 다투는 '라이벌' 관계이기도 하다.

hanajja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