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대 기업 CEO 평균 나이 60세 근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4-23 17:18  

"이공계 출신 절반 넘어…CEO까지 23년 소요"



국내 주요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의 평균 나이가점점 늘어나 60세에 근접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영전문지 월간현대경영(이사장 변형윤 서울대 명예교수)은 국내 100대 기업대표이사의 프로필을 조사한 결과 CEO 평균 연령은 59.9세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



1994년부터 동일한 조사를 해 온 월간현대경영은 대기업 임원들의 연소화 추세와 달리 CEO의 평균 연령이 최근 5년간 지속적으로 많아졌다고 소개했다.



1994년 조사에서 54.8세였던 CEO 평균 연령은 2010년에서 58.6세, 2011년 58.9세, 2012년 59.3세, 지난해 59.4세였다가 올해는 거의 환갑에 도달했다는 것이다.



CEO들의 평균 회사 재직기간도 길어졌다. 2012년에 27.7년, 지난해에는 28.4년이던 평균 재직기간은 올해 조사에서 28.8년으로 길어졌다.



한 회사에서 가장 오래 몸담은 CEO로는 조석래 효성[004800] 회장(48년)이 꼽혔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47년)과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47년), 김준기 동부제철[016380] 회장(45년),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44년) 등도 한 회사에 오래 근무한 경영인으로 분류됐다.



CEO들은 입사 후 현재의 지위에 이르기까지 평균 22.7년이 걸린 것으로 파악됐다.



출신 대학교는 서울대가 38.0%로 가장 많았고 고려대(15.5%)와 연세대(9.9%),한양대(8.4%), 성균관대(4.2%) 등이 뒤를 이었다.



특히 이공계 출신 CEO가 51.1%로 전체의 절반을 넘었다. 1994년 조사 이후 이공계 출신 CEO가 과반이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월간현대경영은 설명했다.



CEO들은 서울(42.0%) 출생이 많았고 경남(9.9%)과 경북(8.4%), 부산(7.6%), 경기(5.3%), 충북(5.3%) 등지를 출신지로 둔 경우도 있었다.



prayerahn@yna.co.kr(끝)<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