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한국인'은 돈 없어도 꼭 간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5-28 16:56   수정 2014-05-29 18:08

한국인은 여름휴가 비용에 대해 부담은 느끼지만 여행은 꼭 가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 반면, 중국과 대만은 여름휴가 비용에 대한 부담을 한국보다 적게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중국·대만 3개국의(만19세 이상 ~ 50세 미만) 남녀 3,183명(한국 804명, 중국 1226명, 대만 1153명)을 대상으로 ‘여름휴가 계획과 비용 및 태도 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한국인의10명 중 6명(68.3%)은 여름휴가 비용에 대해 부담을 느낀다고 답했다. 반면 중국은 8.2%, 대만은 31.7%만이 부담을 느낀다고 답해 한국과의 상당한 차이를 드러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인은 1박 이상의 여름휴가 여행을 다녀왔거나 계획이 있다는 응답이 92.2%로 3개국 중 가장 높게 나타났다. 중국은 80.9%, 대만은 74.6%로 조사됐다.

여름휴가 여행 시기로 한국은 ‘8월 초’(36%)를 가장 선호했고, 중국과 대만은 각각 ‘8월 중순’ 과 ‘8월 말’을 꼽았다.

여행의 동행자로는 3개국(한-62.8%, 중-58.7%, 대-54.1%) 모두  ‘가족’이 압도적이었다. 
 
휴가를 다녀왔거나 계획을 세우고 있는 여행지에 대해서는 한국(75.4%)과 중국(81.7%)은 ‘국내’라는 응답이 높은 반면, 대만은 ‘해외’(62.9%)라는 응답이 국내(33.3%)보다 두 배 가량 우세했다.

한국(54.1%)과 대만(56.9%)은 휴가 비용 중 ‘숙박비’의 비중이 컸고, 중국은 ‘교통비’(31.3%)의 비중이 가장 컸다.
 
한편, 3개국 모두 여름휴가 여행을 가지 못하거나 계획이 없는 이유로는 ‘물가에 대한 부담’과 ‘업무 과중’을 꼽았다. 특히 중국의 경우 ‘업무 과중’(43.6%)이란 응답이 ‘물가에 대한 부담’(20.5%)보다 높게 나타났다.

또 ‘여름휴가에 꼭 여행을 가지 않아도 좋다’는 응답은 대만(60.9%), 한국(47.1%), 중국(36.1%) 순으로, 중국이 상대적으로 ‘여름휴가에 여행을 꼭 가야 한다’는 의견이 높았다.
(자료제공: 엠브레인트렌드모니터)

한경닷컴 bnt뉴스 김희정 기자 life@bntnews.co.kr


화제뉴스 1

이영애 극비 결혼
네티즌 의견 분분!






화제뉴스 2

신민아
'미공개' B컷 공개!






화제뉴스 3

섹시한 '가슴골'을
만들자!





▶ 투싼과 쿠페가 만났다! ‘투산 ix’ 탄생
▶ 죽을 것 같은 ‘생리통’ 죽이는 법! 
▶ '애인' 길들이기, 칭찬의 방법 step1
▶ 프러포즈 100% 성공한다, ‘청혼의 벽’
▶ '맨유' 때문에 결혼 포기하는 남자
▶ [행사안내] 제1회 PUCCA ART 공모전
▶ [이벤트] 연극 '죽여주는 이야기' 공짜 티켓 받으러 가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