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급 공무원’ 주원 사격 실력, 황찬성이 인정한 1등! “어려서 손이 덜 떨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1-21 18:42  

‘7급 공무원’ 주원 사격 실력, 황찬성이 인정한 1등! “어려서 손이 덜 떨려”


[김보희 기자 / 사진: 정영란 기자] ‘7급 공무원’ 출연진이 주원 사격 실력을 높이 평가했다.

1월21일 서울 여의도 63빌딩 주니퍼룸에서는 MBC 새 수목드라마 ‘7급 공무원’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김상협 PD 및 배우 최강희, 주원, 장영남, 황찬성, 김민서, 김수현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출연진들은 첩보 액션 드라마에 앞서 사격과 달리기, 복싱, 무술 등 특별 훈련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특히 황찬성은 “사격은 주원이 출연자들 중에 제일 잘 한다. 7급 공무원의 사격왕이다”라고 폭로하기도 했다.

이에 주원은 “어려서 손이 덜 떨린다”면서 “가끔 쓸 때 없는 것에 진지할 때가 있다. 보통 사람들의 경우 총을 호흡에 상관없이 쏘지만, 저는 호흡이 안 다듬어졌다고 생각하면 다시 총을 내리고 호흡을 가다듬은 뒤 총을 쏜다. 그래서 오래 걸리지만 점수는 좋은 것 같다”고 사격 비법을 밝혔다.

이어 그는 “아무래도 다른 출연자들 보다 사격을 더 잘 하는 것은 전에 작품 했던 영화 ‘특수본’의 영향도 있는 것 같다”고 덧붙이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주원은 자신을 사격왕을 뽑은 찬성에 대해 “사격은 내가 더 잘 할지 몰라도 총을 다루는 기술이나 분해, 조립 등의 실력은 찬성이가 더 뛰어나다. 총을 잘 다룬다”며 아낌없는 칭찬을 던졌다.

‘7급 공무원’에서 주원은 어린 시절부터 제임스 본드를 동경해 폼생폼사 첩보요원이 되기를 꿈꾸던 한길로 역을 맡았다. 한길로는 김서원(최강희)를 사이에 두고 공도하(황찬성)와 삼각관계를 그릴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7급 공무원’은 국정원 신입요원들의 좌충우돌 사랑이야기를 비롯해 조직 내의 갈등과 에피소드를 그린 액션 멜로 드라마로, 1월23일 수요일 밤 9시55분에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수지 실제 비율, 작은 얼굴+잘록 허리 '부족한게 뭐야?'
▶ 설리 버럭, 광희 답답한 썰매 실력에 "짜증났어요!" 성격있네~
▶ 이민정 신인 시절, 어딘지 모르지만 사뭇 다른 느낌? '하지만 풋풋한 걸로'
▶ 조니뎁 결별, 7개월간의 뜨거운 사랑과 이별? “엠버 허드의 변심”
▶ 박유천 삭발, 기분전환 차… “직각 어깨 더 돋보이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