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가시꽃' 포스터 새 버전 '장신영이 세미야, 제시퍼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1-28 17:37   수정 2013-01-28 17:37

JTBC '가시꽃' 포스터 새 버전 '장신영이 세미야, 제시퍼야?'


[박문선 기자] 배우 장신영이 두 개의 얼굴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JTBC의 일일연속극 '가시꽃(극본 이홍구, 연출 김도형)'이 강렬한 이미지의 파격적인 포스터를 공개한 후 또 다른 버전의 포스터를 내놨다.

첫 포스터 에서는 여주인공인 장신영의 얼굴이 어둠 속에서 반만 등장하는 파격을 선보였지만 이번 포스터에서는 두 얼굴로 등장한다.

극중 행복한 꿈을 꾸는 여대생 세미로 등장할 때와 복수를 꿈꾸며 변신해 제니퍼라는 이름으로 돌아왔을 때의 극적인 모습을 같은 포스터에 등장시킨 것. 지난 포스터가 일일 드라마에서 보기 힘든 강인한 느낌의 구도와 설정으로 화제와 찬반 논란을 불러일으켰다면 이번 포스터는 드라마의 내용을 충분히 설명하고 있다.

우선 장신영을 중심으로 강경준과 서도영, 사희, 이원석, 정지윤 등 첫 포스터에 등장했던 인물들이 적절하게 배치되며 표정으로 인물들의 관계를 표현했다. 강경준이 비열하면서도 강인한 표정으로 세미 쪽을 응시하고 있거나 세미의 복수를 돕는 서도영이 포근하면서도 지적인 미소로 세미 쪽을 바라보는 식이다.

특히 이번 포스터에서는 극중 민여사 역할의 차화연과 강주철 회장 역의 김병춘, 백두진 의원 역의 안석환 등 세미와 대적할 중견 연기자들의 캐릭터도 함께 선보였다. 차화연과 김병춘은 자신들의 야망과 자식들의 안위를 위해 타인의 불행을 눈감는 냉혈한 표정으로, 안석환은 자존심 강하지만 비정한 정치인의 표정으로 등장한다.

또 세미의 첫사랑이지만 지민(사희)의 남편이 되는 제준 역의 최우석이나 남준(서도영)의 조력자 역할을 하게 될 선영영 역의 김선영 등도 자신의 역할에 맞는 표정으로 등장한다.

포스터에는 '얼음보다 차갑고 칼날보다 날카로운'이라는 카피가 더해져 '가시꽃'의 강력한 스토리를 대변하고 있다.

한편 주변의 기득권자들에 의해 행복을 무참히 짓밟힌 여주인공이 전혀 다른 모습으로 돌아와 복수를 꿈꾼다는 내용의 JTBC '가시꽃'은 2월4일 저녁 8시1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JTBC)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타이니지 키차이 굴욕, 모델돌 나인뮤지스 앞에서니… 꼬꼬마?
▶ 정다혜 득남, 27일 사랑스런 아들 출산!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해~”
▶ 정은지 귤봉투 논란,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상황… 소속사 측 “사과”
▶ 한지혜 비율, 힐 신으니 남들보다 머리 하나가 더? “역시 모델 출신…”
▶ 박시연 무보정, 손볼 곳 없는 완벽한 몸매에 감탄이 ‘절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