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트 연애 스타일, 헌신·세레나데·집착 '가지각색'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3-21 17:31   수정 2013-03-21 17:31

인피니트 연애 스타일, 헌신·세레나데·집착 '가지각색'


[안경숙 기자] 인피니트 만의 연애 스타일이 공개됐다.

3월20일 오후 여의도 IFC에서는 개인 활동을 마치고 10개월 만에 네 번째 미니앨범 'New Challenge'로 컴백을 선언한 인피니트의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인피니트는 타이틀곡 'Man in love(남자가 사랑할 때)'를 "사랑에 빠진 남자의 모습을 표현한 곡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멤버들은 사랑에 빠졌을 때 자신만의 표현 방법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제일 먼저 리더 성규는 "사랑을 한지 오래돼서 기억이 나진 않지만 약해지고 순종적이게 되더라"며 "사랑하는 여자에게 모든 걸 줄 수 있는 그런 남자가 되는 것 같다"라고 답했다.

호야는 "사랑을 해본지도 오래됐고, 진정한 사랑을 못 해 본거 같아서 대답하기가 애매한 것 같다. 좋아하는 사람이 있으면 소심해져서 쉽게 다가가지 못하는 것 같다"는 의외의 대답을 털어놨다.

다음으로 우현은 "많은 변화가 있을 것 같다. 메이크업이 두꺼워진다던지 운동을 열심히 한다던지 멋진 곡을 만들어서 사랑의 세레나데를 불러준다던지 할 것 같다"고 답하며 수줍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성열은 "(여자친구에게)올인을 하는 성격이다. 집착도 해보고 모든 걸 다 퍼주려고 할 것 같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엘은 "그 사람을 위해서 헌신적인 무언가를 많이 받칠 것 같다"라고 답했으며, 동우는 "사랑에 빠지면 물불 안 가리는 것 같다"고 답했다. 특히 성종은 "아직 첫 사랑이 없었다. 만약에 첫사랑이 있다면 눈빛으로 이야기를 하겠다. 그분에게 모든 것을 희생할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개인 활동을 마무리하고 7명의 완전체로 돌아온 인피니트는 같은 날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사진출처: bnt뉴스 DB)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인터뷰①] '이웃집 꽃미남' 김정산, 사랑받는 엄친아? "사실은…"   
▶ [인터뷰②] 김정산 "대학 동기 주원, '제빵왕' 땐 살짝 부러웠다"  
▶ 윤하, 나얼과 공동작업한 신곡 '아니야' 티저 공개 '컴백 임박' 
▶ [리뷰] 연애의 온도, 이보다 더 현실적인 '멜로'가 있을까?  
▶ [리뷰] 요셉 어메이징 "형형색색 드림코트 입고 꿈꾸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