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2경기 146골, 승부조작의 냄새가? '무기한 출전정지 징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7-11 10:15  

나이지리아 2경기 146골, 승부조작의 냄새가? '무기한 출전정지 징계'


[윤혜영 기자] 나이지리아 2경기 146골 축구경기가 황당함을 자아내고 있다.

7월10일 영국의 텔레그라프 등 주요 외신들은 나이지리아에서 벌어진 최악의 승부조작 사태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나이지리아 축구협회는 아마추어격인 하부리그 플레이오프에서 각각 79-0, 67-0이라는 스코어를 기록한 구단에 무기한 출전 정지 징계를 내렸다. 

이는 나이지리아의 아마추어 축구팀 4팀이 최하위 프로리그인 네이션와이드로 승격하기 위한 두 경기에서 총 146골이 나오도록 조작한 사건이다.
 
2경기에서 146골이 나오려면 30초당 한 골씩 터져야 한다. 특히 플라테우 유나이티드는 한 경기에서 79골을 기록했는데 그중 72골이 모두 후반전에 터졌다.

나이지리아 2경기 146골 소식에 네티즌들은 "나이지리아 2경기 146골, 해도 너무하네", "스포츠에 이게 무슨 일이래", "나이지리아 2경기 146골, 내가 잘못 들은 줄 알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 SBS 중계 캡처)

bnt뉴스 기사제보 life@bntnews.co.kr

▶ 긴 다리소똥구리 발견, 20년 만에 생존 신고  
▶ 세계 최고령 남성 사망, 3세기 살아왔지만 결국…  
▶ 신입사원 적정 연령, 男 28세-女 26세 '30세 넘으면 좀…' 
▶ 美 괴물 모기 등장, 일반 모기 20배 크기? '물리면 아플 정도'  
▶ 소개팅 선호 스타일 1위, 자상한 이승기와 여성스러운 손예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