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보컬리스트 ‘더원’ 한국국제예술원 교수 됐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11-15 17:21  

명품보컬리스트 ‘더원’ 한국국제예술원 교수 됐다


[연예팀] 가수 더원이 교수로 임용됐다.

한국국제예술원((구)한국콘서바토리)은 11월14일 가왕 더원을 전임교수로 임용했다고 밝혔다. 더원 교수는 2014년 봄학기부터 실용음악예술학부에서 가수를 가르치는 보컬트레이너로 학생들을 만나게 될 예정이다.

더원 교수의 임용은 교명을 바꾼 이후 한국국제예술원이 지향하는 공격적인 행보 중 하나다. 학생들의 학습을 국내에서만으로 국한하지 않고 미국, 일본 등지까지 넓힘과 동시에 체계적인 시스템을 통해 한 단계 발전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서다.

명문 예술학교를 표방하는 한국국제예술원에서 더원은 “제대로 된! 확실한! 체계적인!”이라는 모토로 한국국제예술원의 성장에 적극적으로 힘을 모으겠다고 전했다. 자체 공연장에서의 현장실습을 십분 활용해 1:1 맞춤 중심교육을 이어가 수 년 이내로 최고의 가수를 배출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더원은 교수임용 선물로 12월07일부터 시작하는 ‘더원 전국투어 콘서트(가칭)’의 무대를 함께하는 코러스 파트의 오디션 기회를 부여하기로 해 눈길을 끈다. 이는 한국국제예술원 실용음악예술학부 학생들에게 큰 관심을 유발하며 쟁쟁한 경쟁률을 자랑하고 있다.

최진수 한국국제예술원 이사장은 “더원 교수를 전임 교수로 모시게 돼 매우 기쁘다”며 “최근 실용음악뿐만 아니라 보컬리스트, 작곡가, 연주자 등 실용음악전문가가 되고자 하는 수요가 늘고 있는 만큼 전문적인 지식과 예술적인 감각으로 많은 후학을 양성하는데 힘을 써주었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말했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에일리 광고사진 삭제 “일시적인 조치”
▶ ‘기황후’ 지창욱 스틸컷, 뱀과 교감? ‘반전 매력’
▶ 지드래곤-정형돈 손깍지 포착 ‘베스트커플상 욕심?’
▶ 정대세 결혼, 미모의 한국인 승무원과 12월 백년가약
▶ 맹승지, 전 남자 친구 실명 언급 “동료들은 다 알고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