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잎선-나인뮤지스 현아, 화보 속 스타일링 분석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2-10 11:54  

박잎선-나인뮤지스 현아, 화보 속 스타일링 분석


[서주연 기자] 아름다운 두 명의 스타가 화보를 공개해 화제다.

송종국의 아내 혹은 지아와 지욱이의 엄마라는 타이틀을 벗고 여배우로 변신한 박잎선, 큰 키와 날씬한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는 모델돌 나인뮤지스의 현아가 그 주인공이다.

그들은 그동안의 이미지를 벗고 처음 도전하는 콘셉트임에도 불구하고 마치 원래 자신의 것처럼 자연스럽고 완벽하게 소화해 팔색조 같은 매력을 뽐냈다. 화보 속 그들의 스타일링을 살펴보자.

배우 박잎선


그간 털털한 성격과 예쁜 외모로 화제가 됐음에도 불구하고 지아와 지욱이의 엄마 혹은 송종국의 아내라고만 알려져있던 박잎선. 그가 이제 여배우로 새로운 변신을 꾀하고 있다.

혹독한 다이어트와 철저한 자기관리를 통해 더욱 아름다워진 그는 bnt와 진행한 화보에서 넘치는 끼를 마음껏 펼치며 여배우로써의 가능성을 증명했다.

그는 전체적인 화이트 컬러 배경에 잘 어울리는 화이트와 아이보리, 연한 그레이 컬러를 사용해 세련되고 차분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화보 속 스타일링에 사용한 의상은 모두 주줌의 제품. 부드럽고 보온성이 좋은 터틀넥 니트와 안에 기모가 들어 따뜻한 스키니 팬츠, 고급스럽고 우아한 느낌을 주는 밍크 베스트를 함께 매치했다.

여기에 비슷한 컬러의 부티를 신어 캐주얼한 느낌이 나면서도 우아하고 고급스러움이 살아있는 통일감이 느껴지는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나인뮤지스 현아


나인뮤지스 현아는 그간 섹시하다는 인식이 강했다. 하지만 화보 촬영이 시작되자 내추럴하고 청순한 콘셉트와 매혹적이며 도발적인 콘셉트 두 가지 모두를 완벽 소화하며 반전매력을 뽐냈다.

첫 번째 컷에서는 따뜻하고 화사한 집 같이 편안한 배경에 잘 어울리는 핑크 톤의 의상에 보송보송한 앙고라 삭스를 신어 포근하면서도 청순한 내추럴 스타일을 연출했다.

두 번째 컷에서는 스킨 컬러와 와인 컬러를 이용해 섹시하고 도발적인 여성스러운 룩을 완성했다.


그의 의상 역시 주줌의 제품. 첫 번째 의상은 따뜻하고 포근한 느낌이 드는 핑크 컬러 롱 터틀넥 니트로 편안하고 여성스러운 분위기의 하의 실종룩을 완성했다.

두 번째로는 얇은 소재의 슬리브리스와 긴 기장의 니트 소재 플레어스커트를 이용해 소재의 차이를 이용한 재미도 느낄 수 있었다. 슬리브리스와 무릎기장의 스커트로 그의 완벽한 몸매를 드러내 매혹적이면서도 가녀린 여성미를 나타냈다.
(사진출처: bnt뉴스 DB, 주줌)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 스타패션으로 알아보는 ‘겨울 추위 막아줄 아이템’
▶ 하나의 아이템으로 두 가지 스타일을? ‘멀티 아이템 시대’ 
▶ 겨울철 패션의 꽃 ‘퍼’아이템
▶ 2014 MAMA, 강소라-박보영-최지우-아이유의 ‘4人4色’ 드레스 대결
▶ ‘이색변신’ 화보 속 스타들의 딘트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