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씽나인’ 송옥숙-민성욱, 날카로운 눈빛으로 시선 압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1-09 18:46  

‘미씽나인’ 송옥숙-민성욱, 날카로운 눈빛으로 시선 압도


[연예팀] ‘미씽나인’ 송옥숙, 민성욱의 활약에 기대가 쏠린다.

1월18일 첫 방송될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미씽나인(극본 손황원, 연출 최병길)’ 측은 송옥숙, 민성욱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미씽나인’은 대한민국을 충격에 빠트린 비행기 추락사고로 무인도에 조난된 9명의 극한 생존기를 통해 인간의 본성과 은폐된 진실, 사고로 인한 사회 각층의 갈등과 이해관계를 그린 스펙터클 미스터리 드라마.

극중 송옥숙은 비행기 추락 사고와 실종 사건의 담당자인 특별조사위원회 위원장 조희경으로 변신해 뛰어난 정무 능력을 보여준다. 민성욱은 송옥숙을 돕는 오조사관 역을 맡아 그의 조력자 역할로 나선다. 이들은 전무후무한 무인도 조난 사건의 실체를 파헤치는 핵심 인물로 극 전개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컷 속 모습처럼 조희경과 오조사관의 차가운 아우라와 카리스마는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숨에 압도한다. 이에 두 사람의 날카로운 눈빛 뒤에 어떤 비밀이 숨겨져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들은 유일한 생존자 라봉희(백진희)의 등장으로 또 다시 대한민국이 들썩이자, 진실을 밝힐 의무와 자신들의 이익 사이에서 딜레마를 겪는다. 이는 현실의 문제와 맞물리며 재난에 대처하는 대한민국 사회의 민낯을 들여다보는 계기가 된다. 재난 발생 시 혼란을 잠재우고 대응하는 지도층의 모습은, 대한민국 기득권의 어두운 단면을 투영해 현 사회에 경각심을 일깨울 것.

이처럼 시의성 있는 메시지를 담고 있는 ‘미씽나인’은 송옥숙, 민성욱의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묵직한 무게감을 전달하며 극의 완성도에 힘을 싣는다. 또한 재난과 미스터리가 결합된 장르드라마 속 중심 사건의 추리를 담당, 긴장감을 부여해 시청자의 몰입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미씽나인’은 오는 1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SM C&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