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여덟의 순간’ OST Part. 5 ‘적재 – 그림 같던 날들’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8-26 13:57   수정 2019-08-26 13:58

‘열여덟의 순간’ OST Part. 5 ‘적재 – 그림 같던 날들’ 공개

‘열여덟의 순간’ (사진=JTBC)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OST Part.5에 가수 적재가 가창자로 참여했다. 적재는 아름다운 멜로디로 사랑받고 있는 기타리스트이자 싱어송라이터. 배우 박보검이 불러 화제가 된 ‘별 보러 가자’의 원작자이기도 하다.

최근 발표한 적재의 신곡 ‘타투(TATOO)’는 아티스트들 사이에도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아이유는 개인 SNS를 통해 스트리밍 인증샷을 게재했고 하성운, 폴킴, 자이언티, 스텔라장, 임한별, 다비치 이해리, 온앤오프 효진, JTBC <슈퍼밴드> 하현상이 유튜브와 SNS를 통해 커버 릴레이를 진행할 만큼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뮤지션이다.

지난 방송에서는 수학여행에서 무대에 오른 준우(옹성우 분)의 세레나데와 이 세상 오직 둘만 남은 듯한 준우와 수빈(김향기 분)의 눈맞춤이 많은 시청자들에게 설렘과 여운을 남겼다. 수빈을 소중히 품에 안은 준우의 모습은 다시 한번 ‘첫사랑’의 기억을 소환하며, 본격 꽃길 로맨스의 시작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OST Part.5 ‘적재 – 그림 같던 날들’은 가슴 한 켠에 자리잡고 있지만 선뜻 마주할 용기가 나지 않는, 두렵지만 반갑기도 한 기억의 조각들에 대해 말하는 곡이다. 그림처럼 떠오르는 아름답지만 아픈 순간들에 대한 화자의 감정을 서정적인 음악으로 풀어내고 있다.

감성적인 목소리와 뛰어난 연주, 작곡 실력을 겸비한 적재가 노래로 참여하고, ‘작은 신의 아이들’, ‘훈남정음’, ‘빙의’ 등 다양한 드라마의 음악을 맡았던 하근영 음악감독 팀이 프로듀싱한 곡이다.

한편, 적재가 부른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OST Part. 5 ‘그림 같던 날들’은 오늘(26일) 오후 6시,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