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진아, 3000평 땅 선물 약속 지킬까? "강남 결혼하면 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10-16 20:20   수정 2019-10-16 20:21

태진아, 3000평 땅 선물 약속 지킬까? "강남 결혼하면 준다"


태진아가 일명 '3000평 약속'을 지키겠다고 해 화제에 올랐다.

15일 방송된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지난 12일 결혼한 강남-이상화 커플의 결혼식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강남은 결혼을 앞두고 취재진 앞에서 "상화랑 열심히 살겠다. 살짝 떨리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결혼을 자축하는 만세 삼창을 외친 뒤 웨딩드레스를 입은 신부 이상화를 보고 "요정이다. 하얀 요정"이라며 애정을 보였다.

강남과 이상화의 결혼식 주례는 평소 강남의 스승으로 절친한 일명 '강남의 아버지' 트로트 가수 태진아가 했다. 특히 태진아는 "땅을 주겠다는 약속을 지키겠냐"는 질문에 "농담 삼아 한 건데 진짜 결혼했다. 줘야하지 않겠냐"고 취재진을 향해 웃으며 답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지난 5월 강남은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소속사 사장인 태진아가) 10이면 10을 다 저한테 주시고 가져가시는 게 없다. 아빠처럼 해 주신다"면서 "나중에 많이 벌면 주고 싶은 만큼 주라고 하더라"라고 말한 바 있다.

특히 강남은 "(태진아) 선생님이 '결혼하면 3000평 짜리 땅을 주겠다'고 하셨다"고 전해 놀라움을 샀고, 결국 이 말이 지켜져 태진아의 '약속 이행'에 기대가 모인다.

한편 강남과 이상화는 SBS '정글의 법칙'을 통해 처음으로 만나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