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독특·강렬 엔딩 크레딧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2-27 14:03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독특·강렬 엔딩 크레딧


[연예팀]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독특하고 강렬한 엔딩 크레딧으로 화제다.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감독 김용훈)’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엔딩 크레딧에서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타이틀로부터 이어지는 선은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 정만식, 진경, 신현빈, 정가람, 박지환, 김준한, 허동원, 배진웅 그리고 윤여정까지 배우들의 얼굴을 그려낸다.

하나의 선이 블랙 화면을 자유자재로 다니며 그려내는 배우들의 얼굴은 강렬한 여운을 주며 영화가 끝나도 관객들이 쉽게 자리를 뜨기 어렵게 만든다. 이렇듯 독특하고 강렬한 엔딩 크레딧은 영화 속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의 각기 다른 개성과 조화로운 연기 앙상블을 한층 부각하며 관객들의 발걸음을 붙잡는다.

특별한 엔딩 크레딧까지 화제인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쏟아지는 호평 릴레이 속 2020년 가장 영리하고 독특한 범죄극의 탄생을 입증하며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한편,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2월19일 개봉해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사진제공: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