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션 18인,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방법으로 공동제작한 국민응원노래 발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3-16 17:05   수정 2020-03-16 17:07

뮤지션 18인,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방법으로 공동제작한 국민응원노래 발매

뮤지션 18인, 코로나19 국민응원노래 발매 (사진=포크라노스)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사회적 거리두기(Social Distancing)’ 캠페인이 진행되고, 행사 및 축제가 잇달아 연기, 취소되고 있다.

음악계를 포함한 여러 문화예술계 창작자들의 활동 역시 취소가 이어지는 가운데, 자발적으로 모인 18인의 뮤지션들이 ‘사회적 거리두기’의 방식으로 각자의 공간에서 작업한 연대와 응원의 노래 ‘슈퍼스타 함께부르기’를 선보인다.

‘사회적 거리두기’로 방에서의 시간이 많아진 요즘, 방과 방을 잇는다는 의미로 지어진 아티스트명 ‘방-방 프로젝트’는 기획된 지 일주일 남짓 만에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제작 완료했다.

“실제 녹음과 촬영에는 1-2일이 주어진 촉박한 일정임에도, 기꺼이 뜻을 모아 함께 한 18인의 뮤지션들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대가 없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뮤지션 18인은 각각 맡은 연주와 노래의 파트를 저마다의 공간에서 녹음하고, 뮤직비디오 영상을 개별적으로 찍었다.

본 프로젝트는 다수의 뮤지션들이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응원을 위해 발 빠르게 온라인에서 공동창작 체계를 구축하고, 실제 대면 만남 없이 음악 제작을 해내는 새로운 콜라보레이션을 보였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또한 코로나19에 따른 콘서트와 행사 취소 등의 공백이 이번 ‘방-방 프로젝트’를 통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젝트의 기획자이자 원곡자인 이한철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우리들의 사회적 관계까지 무너뜨리지는 못한다고 생각한다. 지역 곳곳에서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는 많은 분들과, 일상에서 자신만의 방법으로 응원하고 연대하는 모든 시민분들께 힘을 얻고 있다. 음악으로나마 힘을 함께 나누고 싶다”고 밝혔다.

‘방-방 프로젝트’는 이한철 기획자가 총감독으로 있는 ‘나우사회혁신네트워크’와 뮤지션 커피소년, 신현희, 이한철, 좋아서하는밴드, 정혜선(제이레빗), 박윤식(크라잉넛), MC Meta, 토마스쿡, 이상미, 헤이맨, 서창석(불독맨션), 이은상, 영호네 구멍가게, 신동훈, 박성룡이 함께 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