先인세만 2억원…'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최고가 日 수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14 23:58   수정 2020-06-15 00:00

先인세만 2억원…'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최고가 日 수출

김수현 작가의 신작 에세이가 한국 출판물 사상 최고 선(先) 인세로 일본에 수출됐다.

14일 KBS에 따르면 김수현 작가가 쓴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의 판권이 최근 선 인세 2억원에 일본에 수출됐다. 기존 최고가 기록의 10배가 넘는다는 보도다.

이같은 쾌거의 배경으로는 전작의 일본 성공, 방탄소년단 효과 등이 꼽힌다. 김수현의 전작 '나는 나대로 살기로 했다'는 일본에서만 24만부 이상 판매됐다. 또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책을 읽었다는 입소문까지 더해졌다.

김수현 작가가 4년 만에 낸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는 나를 지키는 관계 맺기에 대해 이야기한다. 저자는 언제나 잠겨 있는 수도꼭지도, 아무 때나 콸콸 쏟아지는 수도꼭지도 망가진 건 똑같다고 강조한다.

균형을 잡을 수 있다면, 우리는 좀 더 편하게 복잡한 세상에서 살아갈 수 있다고 김수현은 말한다.

최근 일본에서는 젊은 한국 작가들의 에세이가 잇따라 선전하고 있다. 지친 사람들을 위로하는 말들이 일본의 독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는 평가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