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 광복절 기념 81.5km 마라톤 완주…‘2020 버추얼 815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8-17 17:37   수정 2020-08-17 17:39

션, 광복절 기념 81.5km 마라톤 완주…‘2020 버추얼 815런’

션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션이 광복절을 맞아 진행한 기부 레이스에 성공하며, 3억원 규모 기부금 독립유공자 후손 지원에 동참했다.

션은 지난 15일 광복 75주년을 기념하여 개최된 ‘2020 버추얼 815런’에서 81.5km 마라톤을 완주했다.

CU·프로스펙스·네이버 해피빈·한국해비타트와 함께 진행된 ‘2020 버추얼 815런’은 참가자들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독립유공자 후손을 위해 일정 거리를 달리는 비대면 러닝 기부 캠페인이다.

이번 레이스의 개인 참가자들은 참가비를 통해 기부에 참여했다. 또 참가자들이 각각 3.1km, 4.5km, 8.15km 완주 성공 후 올린 SNS 인증이 815건 달성되면, 기업들이 기부금 815만 원씩을 후원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션 역시 완주에 성공하면서 앞서 공약으로 내걸었던 815만원을 후원금에 보탰다.

이를 통해 모인 후원금 규모는 약 314,985,000원. 후원금은 전액 한국해비타트에 전달돼 위생적 화장실 설치, 노후화된 지붕과 벽체 정비 등 독립유공자 후손의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사용된다. 또 추후 션과 참가자들이 집 짓기 봉사 활동에 직접 참여해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이번 기부 레이스에서 81.5km에 도전한 션은 이날 새벽 5시경 서울 독립문을 출발, 비가 오는 날씨 속에서도 7시간 58분 26초에 코스를 완주하며 독립 유공자와 그 후손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특히 션을 비롯, 9팀의 페이서 그룹과, 총 45명의 페이서 인원이 함께 달리며 광복 연도인 ‘1945’의 의미를 되새겼다. 첫번째 페이서 그룹에는 축구선수 이영표와 조원희, 육상 선수 장호준, 배우 이시영, 철인3종 한국 챔피언 오영환 선수가 참여해 더욱 의미를 더했다.

션은 “가슴에 태극기를 품고 독립유공자 분들께 감사하는 마음으로, 또 그 후손 분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달렸다”며 “'815 런'을 통해 광복절을 되새기고, 많은 분들께 ‘잘 될 거야, 대한민국!’ 이라는 긍정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다”고 말해 깊은 감동과 에너지를 드러냈다.

한편 션은 ‘착한 러닝’을 통한 끊임없는 기부 문화에 앞장서고 있다. 그는 ‘미라클 365 버추얼 런’, ‘버추얼 채리티 런’ 등을 통해 장애 어린이 재활 치료뿐만 아니라 전 세계 어린이 가정을 위한 기부 등 다양한 선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