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 200평 초호화 저택 공개…"개인 골프장까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8-24 11:00   수정 2020-08-24 11:01

장동민, 200평 초호화 저택 공개…"개인 골프장까지"



개그맨 장동민의 200평 저택이 공개된다.

26일 방송되는 태캐스트 E채널 '찐한친구'에서는 장동민의 집을 방문해 자급자족하는 '동민세끼'로 꾸며진다.

장동민의 집은 강원도 원주에 위치해 있다. 2017년부터 계획을 세웠고, 2018년 말에 집이 완성됐다. 방만 10개에 지하, 1층, 2층까지 있는 집은 장동민이 "청소에만 15시간이 걸린다"고 밝히면서 더욱 화제가 됐다.

장동민은 10개의 방을 게스트룸과 스크린 골프장, PC방 등으로 꾸몄다.

하하, 김종민, 양동근, 송재희, 최필립은 원주에 도착해 장동민이 직접 설계한 집을 보며 감탄을 금치 못한다. 탁 트인 전망과 넓은 마당은 물론 집 안의 지하에는 개인용 PC방과 스크린 골프장이 마련됐다고 알려져 멤버들은 한껏 부푼 기대감을 나타낸다.

하지만 기대감은 곧 분노 폭발로 이어진다. 제작진은 폭우가 쏟아지는 상황에서도 집주인 장동민까지 "집에 들어갈 수 없다"고 선을 긋는다. 앞마당에서만 세끼를 해결해야 된다는 극한의 미션을 던진다. 결국 이번에도 제작진과 멤버들의 거친 몸싸움과 욕설이 방송용 수위를 넘나든다.

멤버들의 세끼 해결을 위한 장보기 비용은 직접 담근 복분자주의 병수에 따라 정해진다. 금세 순응한 멤버들은 갑자기 발동된 승부욕에 장동민의 앞마당을 복분자주 공장으로 만든다. 술을 담그던 중 하하는 갑자기 CF까지 만드는데, 강력한 물줄기(?)로 '다둥이 아빠'다운 힘을 보여줘 폭소를 유발한다.

장동민의 반전 요리 실력도 발산된다. '찐친' 멤버들을 위해 극한의 상황에서도 필살의 메뉴를 잇따라 선보인다. 멤버들의 감탄이 쏟아지지만 장동민의 얼굴은 갈수록 수척해지고 급속도로 노화되는데, 결국 장동민은 "미안한데 다신 우리 집에 오지 마라"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찐한친구'는 동갑내기 스타들의 순도 100% 리얼 예능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여섯 멤버들의 난장판 집들이는 오는 26일 오후 8시 30분 티캐스트 E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