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소재파악 불가'라는데…캐나다서 파티 즐기는 윤지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16 18:00   수정 2020-09-16 20:55

[영상] '소재파악 불가'라는데…캐나다서 파티 즐기는 윤지오


고(故) 장자연씨의 동료이자 '유일한 증인'을 자처하며 제보자로 나섰다가 억대 후원금을 모은 뒤 캐나다로 도피한 의혹을 받는 윤지오씨가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생일 파티 영상을 올리는 등 활발히 활동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법무부가 16일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에게 제출한 답변서에서 "윤지오씨 소재가 불명해 지명수배한 상태"라고 했지만, 윤지오씨는 인스타그램에 영상을 올리며 자신의 위치까지 태그했다.

윤지오씨는 지난해 4월 거짓 증언과 기부금 전용 등으로 자신에 대한 고소·고발이 시작되자 돌연 캐나다로 출국, 1년 넘게 사실상 도피 중이다.

윤지오씨는 이달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팔월의 크리스마스 생일날, 서프라이즈 파티 해주고 고마워요' 라고 쓰면서 이 영상을 올렸다. 자신의 위치를 태그했고, 뒷배경에는 토론토 CN 타워가 눈에 띄었다.

윤지오씨는 지난달 26일에도 동일한 장소에서 찍은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올렸다. 그는 케이크 앞에서 박수를 치며 웃고 있는 사진을 올리면서 "오늘 생일을 챙겨준 감사한 그대들, 내가 평생 더 잘 챙겨줄게요"라고 썼다.

앞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응원하기도 했다. 지난 4월11일 추미애 장관이 취임 100일을 맞아 인터뷰하면서 장자연 사건을 언급하자 윤지오씨는 해당 기사를 캡처해 올렸다. 그러면서 "작은 움직임이 결국 세상을 바꿀 수 있다고 믿는다"며 "힘을 모아 주시고 끝까지 힘이 되어주시는 분들과 모든 편견에 맞서 주시는 분들을 응원한다"고 언급했다.


조수진 의원이 법무부로부터 받은 답변 자료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윤지오씨의 해외 출국을 사유로 지난 5월11일 기소중지 처분을 내렸다. 기소중지란 범죄혐의가 있지만 피의자의 소재 파악이 안 될 때 내리는 조치다.

법무부는 "윤씨 소재가 불명한 상태여서 체포영장을 발부받고 지명수배했다"며 "인터폴 수배와 형사사법 공조시스템을 활용해 신병 확보 절차를 진행 중이다"라고 했다.

조수진 의원은 "법무부는 윤지오씨가 어디에 있는지 모르겠다고 하지만 정작 그는 풀장까지 갖춘 곳에서 생일 파티하는 영상을 자신의 SNS에 올리는 등 근황을 꾸준히 알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조수진 의원은 "민주당에서 공익제보자로 치켜세우고 정부가 신변 보호에 호텔비 900여만 원을 대준 윤지오씨는 해외도주 중인데도 정부·여당은 사과 한마디 안 한다"며 "반대로 추미애 장관 아들 특혜성 휴가 의혹을 제기한 공익제보자 당직사병은 '단독범이 아니냐'고 신상털이 당하는 지경"이라고 꼬집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