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멍대’ 댕댕이들 뛰어노는 모습에 그냥 빠져들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0-03 12:03   수정 2020-10-03 12:04

‘아멍대’ 댕댕이들 뛰어노는 모습에 그냥 빠져들었다

아멍대(사진=방송화면캡쳐)

아이돌과 반려견이 함께 교감하며 완성한 '아멍대'가 승부를 뛰어넘어 그 자체로 한편의 웰메이드 성장드라마를 썼다. 마마무 문별이 건강과 함께 ‘숏다리’의 편견을 깨고 최종우승한 가운데, 댕댕이들의 뛰어노는 모습에 그냥 빠져들었다는 시청자들의 호평 세례가 쏟아졌다.

재미와 감동, 힐링을 모두 선사한 '해피 예능'이 탄생했다는 호평 속에서, 1-2부 2049 시청률은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의미 있는 발자취를 남겼다.

지난 2일 방송된 MBC 추석특집 '아이돌 멍멍 선수권대회'(줄임말 아멍대)는 방송인 전현무와 레드벨벳 조이가 MC를 맡은 가운데, 아이돌과 반려견 11팀(유빈과 콩빈, 갓세븐 영재와 코코, 마마무 문별과 대박, 행운, 건강, 러블리즈 지수와 우주, 로켓, 김우석과 따따, 우주소녀 수빈과 럭키, 골든차일드 봉재현과 봉구, 골든차일드 최보민과 조이, (여자)아이들 슈화와 하쿠, 이달의 소녀 희진과 토리, 이달의 소녀 최리와 행운)이 핸들러와 선수견으로 출전해 독(DOG)스포츠 어질리티 대회를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아멍대'는 반려견과 함께하는 장애물 경기를 예능에 접목한 국내 예능 최초의 독스포츠어질리티 대회다. 핸들러와 선수견의 호흡이 상당히 중요한 경기로, 훈련을 통해 핸들러와 반려견의 교감이 생기고, 반려견이 반려인의 언어나 몸짓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는 긍정적인 효과가 있다.

핸들러가 된 아이돌과 선수견이 된 반려견들은 경기 2개월 전부터 훈련을 하며 더욱 끈끈한 교감을 나눴다. 김우석과 따따가 멍뭉미를 최대치로 발산하며 레드카펫이 시작된 가운데, 11팀의 선수들은 저마다 커플룩을 입고 나와 개인기까지 펼치며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경기는 11팀이 예선전을 거쳐 상위 5위 팀이 결승전에서 승부를 가리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예선전은 터널과 허들로만 구성된 '비기너 직선 코스'에 각 팀이 2번씩 연속으로 도전, 더 높은 점수를 획득한 팀을 가리는 방식으로 펼쳐졌다. 그 결과 보민과 조이, 최리와 행운, 유빈과 콩빈, 슈화와 하쿠, 문별과 건강이 결승전에 진출했다.

예선전 1위로 결승전에 진출한 문별과 건강팀은 슈화와 하쿠와의 마지막 대결에서 우승하며 '아멍대'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문별과 건강팀은 웰시코기 종의 숏다리 편견을 깨고 우승까지 차지하며 박수를 받았다. 문별은 “눈물이 날 것 같다. 안 그래도 다른 분들의 선수견이 다리도 길고 (위축됐는데), 무무들이 제게 용기를 줬다”며“ 무무들의 용기와 힘으로 (우승을) 할 수 있었던 것 같다. 무무들 고맙고, 마마무 멤버들도 감사하다”는 소감을 밝혔다.

슈화와 하쿠팀은 문별과 건강팀에 5초 차이로 아쉽게 패하며 준우승에 그쳤다. 이에 대해 아쉬움은 없는지 물었지만, 슈화는 “하쿠가 2위를 했지만, 제 마음속엔 1위였다”는 애정 가득한 소감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베스트 커플상'은 우석과 따따가 차지했다. 따따는 생후 11개월 된 최연소 선수견이지만, 예선전에서 엄청난 기량을 발휘하며 '천재견'으로 등극했다. 우석이 소고기와 연어로 직접 만든 '고급 보양식'을 먹인 보람이 있었다. '베스트 교감상'은 최리와 행운이가, '인기상'은 보민과 조이가 수상했다.

'아멍대'는 승부를 가리는 경기 외에도 경기를 앞두고 특훈에 나선 아이돌과 반려견들의 좌충우돌, 반려견들의 상처와 교감, 아이돌과 반려견의 '아멍대' 레드카펫 위 '멍뭉미' 등 풍부한 볼거리를 마련했다. 특히 파양견인 믹스견 행운이의 상처와 이를 사랑으로 어루만져준 최리의 감동 스토리, 유기견인 토리와 희진이 가족이 된 사연, 외로운 타국 생활에 선물이 돼 준 하쿠와 슈화의 앙상블은 가슴 뭉클한 감동을 자아냈다.

경기를 뒷받침하는 MC들의 활약은 적재적소에서 빛이 났다. 실제로 애견인인 전현무와 조이는 반려견들이 활약을 하거나 엉뚱한 행동을 할 때마다 애정이 가득한 리액션을 더해 막힘 없는 진행을 이어갔다. 해설위원으로 2MC와 함께한 동물행동교정전문가 설채현 수의사와 세계애견연맹(FCI) 국제어질리티 심사위원이자 한국애견연맹(KKF) 독스포츠클럽(KDSC) 회장인 이승현은 선수견들의 견종과 특성을 파악한 해설로 프로그램을 더욱 알차게 했다

이날 박슬기와 함께 레드카펫 MC에 나선 SF9 인성은 의욕이 넘치는 '예능돌'로서 존재감을 확실히 각인시켰다. 경기 리포터로도 활약한 그는 분위기를 처지지 않게 하이텐션으로 띄우며 '반전매력'을 선사했다.

그런가 하면 시청률 면에서도 의미 있는 기록을 남겼다. 3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아멍대’ 1-2부가 광고주들의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에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