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2' 이달소 최리, "77년생 아빠 이태곤과 동갑"...이덕화 "난 이달의 할아버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0-08 21:37   수정 2020-10-08 21:39

'도시어부2' 이달소 최리, "77년생 아빠 이태곤과 동갑"...이덕화 "난 이달의 할아버지"

'도시어부2'(사진=채널 A)

‘도시어부2’ 이달의 소녀 최리가 범상치 않은 낚시 실력을 뽐냈다.

8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이하 ‘도시어부2’) 42회에서는 전북 부안 격포항에서 문어 낚시에 도전하는 가운데, 최리가 게스트로 등장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이날 최리의 등장에 이덕화는 “나는 이달의 할아버님이야”라며 인사를 건네는 등 현장에는 여기저기 ‘아재 개그’가 폭발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최리는 “아빠랑 낚시를 많이 다녔다”라며 당찬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그러나 최리의 아빠가 77년생 올해 나이 44세라는 사실을 알게 된 도시어부들은 예상치 못한 세대 차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해 관심이 쏠린다.

특히 이수근은 77년생인 이태곤을 향해 “여기 잘생기고 재미있는 아빠가 있다”라고 놀려 폭소를 자아냈고, 졸지에 ‘아빠’ 소리를 들은 이태곤은 동공지진으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최리는 깜찍하고 귀여운 극강의 활력을 폭발시키며 현장에 생기를 불어넣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특히 “이 맛에 낚시하는 것 같다”라며 심상치 않은 낚시 실력을 과시했다고 전해져 본 방송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최리를 응원하기 위해 멤버들이 출동해 시선을 집중시켰다고 한다. 청량감 넘치는 목소리로 인사를 건넨 이달의 소녀가 과연 격포항에서 어떠한 응원전을 펼쳤을지 기대를 높인다.

러블리한 매력으로 물오른 예능감을 발휘한 최리의 활약은 8일 목요일 밤 9시 50분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에서 방송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