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샷’ 러블리 골퍼들과 환상 로맨스 선사 ‘달달함 100%’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0-22 15:39   수정 2020-10-22 15:41

‘러브샷’ 러블리 골퍼들과 환상 로맨스 선사 ‘달달함 100%’

골프 썸바이벌 러브샷 (사진=방송 캡처)

연예계 대표 스윗남들과 3인 3색 매력 골퍼들의 로맨스가 시작됐다.

지난 21일 밤 9시 SBS Plus ‘러브샷’이 방송됐다.

이날 프로필 호감도 선택에서 오스틴 강과 앤디는 ‘미소 천사’ 이지혜를 택했고, 서태훈은 ‘도깨비 신부’ 이소정을 선택해 첫 만남부터 티격태격 톰과 제리 같은 모습을 선보였다. 송병철은 윤민정을 향해 “천사 같다. 말이 잘 통할 것 같다”고 호감을 드러내며 설렘 가득한 분위기도 자아냈다.

매력 발산 시간이 되자 윤민정은 공을 넘겨 통에 넣는 고난이도 골프 묘기를, 이소정은 유연함이 빛나는 댄스를 선보여 남성 출연자 모두를 홀렸다. 태권도 4단 유단자인 이지혜는 화려한 돌려차기로 물병을 정확하게 맞추며 반전 매력을 드러내 출연진들을 사로잡는 것에 성공했다.

이어 윤민정은 첫 번째 파트너로 “이기고 싶다”고 실력자 송병철을 선택하는가 하면, 이소정은 현실 남매 케미를 뽐냈던 서태훈의 손을 잡았다. 이지혜는 오스틴 강과, 앤디는 MC 붐과 커플을 이뤄 경기를 통해 보여줄 커플 간의 호흡을 한층 궁금하게 만들었다.

전반전을 통해 오스틴 강과 송병철, 앤디, 서태훈은 유쾌한 매력은 물론, 골프로 보여줄 수 있는 화려한 샷을 보여주며 모두를 감탄하게 만들었다.

특히 비주얼 커플로 활약한 오스틴 강과 이지혜는 시종일관 달달한 분위기 속 웃음 가득한 경기를 펼쳐 시청자의 설렘 지수를 자극했고, 송병철과 윤민정은 털털한 매력의 친구 같은 케미를 선보여 ‘러브샷’만의 보는 재미도 높였다.

롱 드라이브 대결에서 나란히 1, 2위를 차지하며 실력파 커플로 등극한 이소정과 서태훈은 찰떡궁합 호흡을 자랑, 앤디와 붐 역시 찰진 호흡으로 묘미를 더했다.

우승이 걸린 최종 라운드로 향하기 전 긴장감 넘치는 최종 파트너 선택이 예고된 가운데 필드에선 홀인원, 일상에선 럽인원을 제대로 기록하고 있는 골프 썸바이벌 ‘러브샷’은 매주 수요일 밤 9시 SBS Plus에서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