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20 레드닷 어워드 3개 신차 수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0-23 10:18  

현대차, 2020 레드닷 어워드 3개 신차 수상


 -프로페시, 한국차 최초 레드닷 디자인 컨셉트 분야 최우수상

 현대자동차가 2020 레드닷 어워드에서 3개 신차가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수상 제품은 전기차 컨셉트카 프로페시(디자인 컨셉트 최우수상)와 45(본상), 수소 대형트럭 칸셉트카 넵튠(본상)이다. 현대차는 프로페시의 수상을 통해 한국차 브랜드 최초 레드닷 어워드 디자인 컨셉트 분야 최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지난 3월 공개된 프로페시는 예언을 뜻하는 차명처럼 현대차 디자인 철학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바탕으로 미래 전기차 디자인의 방향성을 제시한다. 프로페시는 공력성능을 강조한 매끈하게 다듬은 차체와 긴 휠베이스 등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본상을 수상한 45 컨셉트는 1970년대 항공기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은 모노코크 방식의 차체를 통해 공기 역학과 경량화를 구현했다. 45는 이번 수상으로 앞서 2020 iF 디자인상, 2020 IDEA 디자인상 수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받는 쾌거를 달성했다.



 현대차가 지난해 10월 선보인 넵튠은 둥근 형태의 전면부와 수소전기 트럭에 최적화한 차체가 특징이다. 1930년대 뉴욕 중앙철도 기관차에서 영감을 받은 넵튠의 디자인은 미래 친환경 상용차 시대로의 전환과 수소 에너지 모빌리티 실현을 선도하겠다는 현대차의 의지가 담겨있다.



 한편, 현대차는 세계 디자인 혁신 기관인 미국 디자인경영연구소가 주관하는 디자인 가치상(Winner)을 받아 디자인 전략으로 처음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디자인경영연구소는 현대차가 센슈어스 스포티니스와 현대 룩의 디자인 정체성을 형성하고 이를 일관성 있게 고객과 소통한 점을 인정받았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시승]짙은 여운 남기는, 캐딜락 CT4

▶ 현대차, 아이오닉 생산 종료 'EV 전용 브랜드 집중'

▶ [하이빔]폭스바겐 제타, 강남 아반떼 꿈꾸나

▶ BMW코리아, 창립 25주년 기념 10월 한정판 3종 출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