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치' 특임대 작전 실패…장동윤, 전우의 생명 구할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0-26 10:47   수정 2020-10-26 10:49

'써치' 특임대 작전 실패…장동윤, 전우의 생명 구할까?

써치 (사진=OCN)


‘써치’?괴생명체가?야간?매복중이던?특임대?‘북극성’의?뒤통수를?가격했다.?장동윤이?작전본부(HQ)까지?침입한?괴생명체로부터?무참히?습격당한?전우들을?구하기?위해?내달리면서,?숨이?차오르는?긴장감이?안방극장을?휘감았다.?

지난?25일?방송된?OCN?드라마틱?시네마?‘써치’ 4회에서?괴생명체에게?공격당하기?일보?직전,?때마침?작전지에?도착한?손예림?중위(정수정)?덕에?위기를?모면한?용동진?병장(장동윤)은?함께?타깃을?추격했다.?그?사이?정찰추적견?‘맥’을?따라?용병장을?찾으러?온?특임대원들도?현장에?도착했지만,?괴생명체는?흔적도?없이?연기처럼?사라졌다.?도무지?이해가?가지?않는?상황에?혼란에?빠진?대원들에게?손중위는?타깃이?‘공수병’(광견병:?물을?무서워하는?병)과?관련돼?있다는?가능성을?알리며,?타깃을?물?쪽으로?유인?및?사살하는?작전을?제안했다.?

이에?용병장이?직접?나서?맥과?함께?괴생명체를?계곡으로?유인했다.?물가에서?미리?대기하고?있던?대원들은?타깃이?물속으로?빠지자마자?사정없이?총격을?가했다.?그러나?물에?타격을?받을?것이란?손중위의?예상과?달리?괴생명체는?쏜살같이?빠져나왔고,?맨손으로?순식간에?절벽을?타고?올라가?숲으로?사라졌다.?도저히?믿을?수?없는?상황을?눈앞에서?목격한?대원들은?충격에?휩싸였다.?

작전?본부로?돌아온?대원들에게?손중위는?화생방?방위사령부?시체보관실에서?부활한?오상병(이경민)?영상을?보여주며,?변이를?일으킨?오상병은?움직임이?매우?빠르고?강한?힘을?가졌다는?점,?총기에도?쉽게?제압되지?않았다는?점,?뇌의?연수?부분을?끊으면?사살도?가능하다는?점?등을?브리핑했다.?여기에?괴생명체를?직접?눈앞에서?목격한?용병장도?“외모도?그렇고?절대?인간이라고?할?수?없다”며?힘을?실었다.?하지만?송민규?대위(윤박)는?“놈은?괴물도,?들개도?아니고?그냥?적군”이라며?이들의?보고를?인정하지?않았고,?“야간?매복에?승부수를?띄운다”며?다음?작전?준비를?명령했다.?

타깃이?시야를?확보하기?어려운?야간?시간대에?미리?잠복,?뇌의?연수를?조준?사살하기?위해?야간?매복에?나선?특임대원들.?그러나?이들의?예상이?빗나갔다.?특임대가?작전에?나간?사이,?괴생명체가?작전?본부에?침입해?지원병들을?무참히?공격한?것.?피?범벅이?된?서일병(서벽준)이?평소?의지했던?용병장에게?가까스로?무전을?통해?상황을?전달했고,?용병장은?전우들을?구하기?위해?작전?본부로?질주했다.?번번이?예측을?뛰어?넘는?공격으로?특임대를?옥죄고?있는?괴생명체를?어떻게?제거할?수?있을지,?특임대의?다음?작전에?시청자들의?이목이?집중되고?있다.?

한편?이날?방송에서는?상극의?리더십으로?갈등의?서막을?알린?송대위와?이준성?중위(이현욱)의?수상쩍은?움직임이?포착됐다.?송대위가?지인에게?이중위의?뒷조사를?부탁했고,?이중위는?낯빛을?바꾸고?수화기?너머로?누군가에게?“생각보다?심각한?상황입니다.?송민규?대위는?제가?잘?지켜보고?있습니다”라고?보고한?것.?특히,?한없이?다정하게?대원들을?챙기던?따뜻한?리더십의?소유자?이중위의?두?얼굴은?또?다른?반전이었다.?또한,?비무장지대?인근?민간인이?살고?있는?천공리?마을에선?어느?날부터?가축들이?하나둘씩?사라지기?시작했고,?지난?1회?에필로그?영상에서?들개의?변이로?충격을?선사했던?폐건물?주위에서?가축의?흔적이?발견됐다.?이에?괴생명체가?천공리에까지?출현한?것으로?예측된?가운데,?DMZ?기념관?해설사?김다정(문정희)이?과거?특전사?시절의?경험으로?쌓인?남다른?촉으로?이를?주시하고?있어,?앞으로?‘천공리?지킴이’로서의?활약에?기대를?심었다.?

‘써치’는?매주?토,?일 오후?10시?30분?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