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도 부동산 시장 들썩 … 비규제지역 효과 톡톡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0-29 11:26   수정 2020-10-29 11:29

경주도 부동산 시장 들썩 … 비규제지역 효과 톡톡


경주 부동산시장이 다시 활성화될 조짐이다. 아파트 매매 및 전세 가격이 상승하고 거래량도 늘어나며 부동산 시장 흐름이 바뀌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부동산규제 풍선효과로 지방 중소도시들이 주목 받으며 새롭게 분양을 앞둔 단지들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실제로 최근 경주시 아파트는 시세 상승이 이뤄지고 있다. KB부동산자료에 따르면, 경주시 용강동에 위치한 ‘협성휴포레용황’(2017년 6월 입주) 전용 84㎡ 기준 평균 매매가는 현재(2020년 10월) 3억 3500만원이다. 1년전(2019년 10월) 시세인 2억 9500만원과 비교해 총 4000만원의 시세 상승이 나타났다.

전세가격도 오름세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를 보면, 경주시 황성동에 위치한 ‘황성 KCC스위첸’(2018년 1월 입주)의 전용 84㎡ 전세 매물은 8월 28일 2억 5000만원(1층)에 전세 거래됐으며, 동일 평형 동일 층 전세 매물이 7월 14일 2억 2000만원에 거래된 것과 비교해 약 2주만에 3000만원의 가격이 상승했다.

살아난 시장 분위기에 거래량도 늘고 있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경주시 아파트 매매거래건 수는 작년과 비교해 증가하고 있다. 지난해 1월부터 9월까지 거래된 매매건 수는 총 1265건이었으며, 올해 동일기간 거래된 매매건 수는 2327건으로 작년 대비 약 1.8배가량 증가한 모습이다.

월별 거래량을 살펴보면, 지난해 7월 거래된 매매건은 151건, 올해 7월 거래된 수는 306건, 작년 2월 거래된 수는 128건, 올해 2월 거래된 수 368건 등 확연한 차이를 나타내고 있다.

여기에 수도권 및 지방광역시에 가해지는 부동산 규제로 지방 중소도시에 풍선효과가 나타나 시장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실제로 지난 9월 개정된 주택법에 따라, 부산, 대구, 울산 등 지방광역시에서의 전매제한 기간이 기존 6개월에서 소유권 이전 등기 시까지로 크게 강화됐다. 반면 경주와 같은 지방 중소도시의 경우 계약 즉시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고, 대출 규제 및 다주택자 취득세 중과 등에 있어 비교적 자유롭다.

업계관계자는 “최근 경주 아파트 거래량도 늘고 가격도 상승하는 등 부동산 시장이 활기를 띄고 있다”며 “거래량이 늘어났다는 것은 굉장히 유의미하고, 지방광역시 투자 길이 막혀 중소도시로 투자 수요가 움직이고 있는 것과 맞물려 경주 부동산 시장 분위기도 상승세를 탈 것이라 전망한다”고 말했다.

아이에스동서가 오는 11월 경상북도 경주시 용강동 용황지구 일대에서 분양하는 ‘경주 뉴센트로 에일린의 뜰’이 살아나는 경주 부동산 시장 속 주목 받고 있다. 인프라가 완성된 용황지구 마지막 자리에 들어서며, 전국 곳곳에서 우수한 성적을 보이고 있는 아이에스동서 ‘에일린의 뜰’ 브랜드 단지로 공급돼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경주 뉴센트로 에일린의 뜰’은 우수한 입지를 갖추고 있다. 경주 택지지구인 용황지구에 들어서는 마지막 아파트로, 입주 후 완성된 택지지구의 인프라를 누릴 수 있어 편리한 생활이 가능하다. 단지 바로 앞에 황남초등학교가 위치해 도보로 이동할 수 있어 아이들의 안전한 통학이 가능하며, 단지 인근에 경주경찰서신청사(예정) 및 롯데시네마(예정) 등 개발이 예정돼 있어 입주 후 생활 인프라가 더욱 개선될 전망된다.

또한 단지로부터 반경 2km 이내에 홈플러스(경주점), 황성동 행정복지센터 등 편의시설이 위치해 있고, 단지 앞에 신당로, 신당교차로, 7번국도, 강변로, 북경주IC 등이 인접해 있어 시내·외 진출이 용이해 타 지역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다.

단지가 들어서는 경주는 새 아파트 공급이 뜸해 이번 ‘경주 뉴센트로 에일린의 뜰’로 관심이 쏠리고 있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경주 뉴센트로 에일린의 뜰’이 들어서는 경주의 아파트 입주 물량은 1990년 이전부터 현재(2020년 10월)까지 총 4만 8,230가구다. 이 중 입주 10년차 이하(2010년~2020년)는 1만 6,898가구에 그쳤으며, 대부분의 아파트가 입주 10년이 넘은 노후아파트였다.

분양관계자는 “아이에스동서가 경주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아파트인 만큼 차별화된 평면과 특화설계, 다채로운 커뮤니티 시설들을 선보일 예정이고, 용황지구 마지막 아파트라는 희소성도 있어 경쟁력을 갖춘 상품“이라며 “경주 부동산 시장이 살아나면서 지역 거주민은 물론 외지 투자자들의 문의도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경주 뉴센트로 에일린의 뜰’은 지하 2층~ 지상 25층, 7개동, 전용 84~101㎡, 총 795가구로 구성됐다. 견본주택은 경상북도 경주시 용강동 800-19번지에 마련되며, 11월 중 개관할 예정이다.

한경부동산 hkland@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