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김재원X류수영, 요리 만렙+사랑꾼에 짱짱한 근육까지 '완벽'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1-26 11:46   수정 2020-11-26 11:47

'편스토랑' 김재원X류수영, 요리 만렙+사랑꾼에 짱짱한 근육까지 '완벽'

신상출시 편스토랑 (사진=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김재원 류수영 허경환이 팔굽혀펴기 대결을 펼친다.

27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18번째 메뉴 대결이 이어진다. 지난주 스포츠 중계방송으로 인해 아쉽게 결방되며 2주 만에 시청자를 찾아오는 ‘편스토랑’인 만큼 시청자들에게 더 크고 풍성한 웃음을 안겨줄 것으로 보인다.

이날 ‘편스토랑’ 스튜디오에는 자타공인 몸짱 3인방이 예상치 못한 힘 대결을 펼치게 됐다. 아침에 눈을 뜨자마자 물구나무서기를 하는 남자 김재원, 떡 벌어진 직각 어깨를 자랑하는 남자 류수영, 탄탄한 근육질의 몸매를 자랑하는 허경환까지. 지난 방송에서 팔굽혀펴기로 아침을 연 김재원의 팔굽혀펴기 실력에 대해 이야기 하던 중, 즉석에서 갑자기 팔굽혀펴기 대결이 벌어진 것.

못 이기는 척 스튜디오 중앙으로 나선 세 남자는 서로 “나는 자신이 없다”며 약한 모습을 보였다고. 그러나 이는 모두 연막작전이었다고 한다. 막상 대결이 시작되자 세 남자 모두 돌변한 눈빛으로 승부욕을 활활 불태웠다. 급기야 이들 중 한 명은 손목에 차고 있던 시계까지 풀며 본격적으로 승부에 임했다고 한다.

‘편스토랑’ 식구들은 이들의 미친 듯 폭주하는 팔굽혀펴기에 “이게 이렇게 진지할 일인가?”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특히 김재원, 류수영 두 배우는 ‘편스토랑’을 통해 수준급요리 실력뿐 아니라 가족 사랑이 넘치는 사랑꾼으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요즘, 완벽한 체력까지 보여줘 ‘부족한 게 뭐냐’는 반응이 터져 나왔다고. 그러나 이를 조용히 지켜보던 과거 액션배우 출신의 이경규는 한숨을 내쉬며 “팔은 팔굽혀펴기 하라고 있는 것이 아니다”라며 폭탄 발언을 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자타가 공인하는 ‘편스토랑’ 몸짱 3인방 김재원, 류수영, 허경환. 자존심이 걸린 팔굽혀펴기 대결에서 이들 중 누가 우승을 차지할까. 의외로 스포츠 경기 뺨치는 긴장감을 선사한 팔굽혀펴기 대결 결과는 27일 금요일 오후 9시 4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공개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