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겨울 추위 속 스키장 인파 붐벼…명승지는 썰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1-28 16:48   수정 2020-11-28 16:48

초겨울 추위 속 스키장 인파 붐벼…명승지는 썰렁



11월의 마지막 주말인 28일 초겨울 추위에 스키장은 사람들로 붐볐지만 전국 대부분 관광지 및 번화가는 썰렁한 모습을 보였다.

강원도 평창 용평 스키장이 공식 오픈을 앞두고 임시 개장했다는 소식에 전국에서 스키와 스노보드를 즐기려는 사람들이 몰렸다.

이날 1700명이 몰린 용평 스키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에 만전을 기하는 모습이었다.

4명씩 탑승하던 리프트에 2명씩 타도록 탑승 인원을 제한했고 리프트 대기 줄엔 직원들을 투입해 2m 거리 두기를 안내했다. 장비 대여소 등 실내 공간에 방역 소독을 강화했다. 사람들도 마스크를 착용한 채 방역 수칙을 지켰다.

그러나 코로나19 재확산과 쌀쌀해진 날씨 여파로 유명 국립공원과 명승지, 지역 번화가 등은 사람들의 발길이 확연히 줄었다.

옛 대통령 별장으로 주말마다 북적이던 충북 청주 청남대에는 600여 명이 입장했다. 지난주 1800여 명과 비교하면 절반도 되지 않는 수준이다.

통영 및 사천 지역의 케이블카 탑승객도 평소 대비 절반에 머물렀고 지리산 가야산 등 국립공원에도 탐방객이 많지 않았다.

최근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충남과 강원, 수도권 지역에선 극장가나 백화점, 상가 등을 찾는 시민들이 발길이 끊겨 썰렁한 모습이었다.

채선희 기자 csun00@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