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열정+애정 과다...미워할 수 없는 ‘투머치’ 몸종의 등장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2-09 18:43   수정 2020-12-09 18:44

이이경, 열정+애정 과다...미워할 수 없는 ‘투머치’ 몸종의 등장

이이경 (사진=아이윌 미디어)

배우 이이경이 독보적인 ‘투 머치’ 매력으로 안방극장에 통쾌한 한 방을 선사한다.

21일(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여기에 이이경이 ‘어사단’의 떼려야 뗄 수 없는 파트너로 등장, 조선의 악당들을 시원하게 소탕해나갈 예정이다.

극 중 이이경은 어릴 적부터 애틋한 정을 나눠온 성이겸(김명수 분)의 몸종 박춘삼으로 분한다. 그는 노름판에서 발각된 벌로 하루 아침에 암행어사가 된 성이겸을 따라 얼떨결에 어사단에 합류하게 된다. 박춘삼은 ‘투 머치’한 열정과 욱하는 성미 탓에 실수를 연발하지만, 미워할 수 없는 순수한 매력과 능청스러운 수사력으로 어사단으로서의 활약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이이경은 따뜻한 미소만으로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하고 있다. 또한 칼을 들고 무언가를 바라보는 눈빛에서는 숨길 수 없는 카리스마가 느껴져, 코믹과 진중함을 오가는 극과 극의 매력을 고스란히 드러내고 있다.

또한 남루한 차림을 한 채 바닥에 주저앉아 넋을 잃은 표정으로 험난한 ‘어사 라이프’를 예고하기도. 과연 이이경이 어사 파트너 김명수(성이겸 역), 권나라(홍다인 역)와 어떻게 험난한 고생길을 헤쳐나갈지 첫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한편 이이경은 박춘삼 캐릭터의 키워드로 ‘정, 의리, 허세’ 세 가지를 꼽았다. 귀여운 허세가 가득한 순수청년의 탄생을 예고, 따뜻하고 유쾌한 캐릭터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고 있는 것. “미워 보일 수도 있는 부분을 밉지 않게, 가끔은 귀엽게 보일 수 있도록 말투나 제스처, 시선까지 신경 쓰며 열심히 노력 중이다”라고 덧붙이며, 바라보기만 해도 웃음이 절로 나오는 호감형 캐릭터를 더욱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뿐만 아니라 김정민 감독은 “이이경은 코믹 연기에 단연 장점이 있어서 함께 작품 활동을 해보고 싶은 배우였다”라며 그의 독보적인 매력 포인트를 밝혔다. 또한 집필을 맡은 박성훈, 강민선 작가는 “이이경 배우는 특유의 해피 바이러스를 지닌 분위기 메이커로서 주변 사람들과 어울리는 모습이 넉살 좋은 춘삼이와 닮아있다. 캐릭터에 녹아들어 물 만난 물고기처럼 생생하게 살아있는 이이경의 코믹 연기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며 찰떡 싱크로율을 예고해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안방극장에 속 시원한 웃음을 전할 이이경의 활약은 오는 21일(월)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