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개코, 언택트 공연에 멘붕 고백" 요즘은 얄짤 없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2-09 09:01   수정 2020-12-09 09:03

'라스' 개코, 언택트 공연에 멘붕 고백" 요즘은 얄짤 없다"

라디오스타 (사진=MBC)


힙합씬 레전드 다이나믹 듀오 개코가 갖은 의혹과 추측을 부르고, 동료 가수 윤미래마저 오열케 한 ‘로봇팔’ 부상 사건 전말을 들려준다.

또 무대를 찢는 래핑으로 공연장을 찾은 관객과 호흡을 맞춰온 개코는 코로나19 여파로 언택트 공연에 참여하면서 멘붕에 빠진 이유를 털어놓을 예정이어서 호기심을 유발한다.

오늘(9일)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음악 언저리에서 꾸준히 활동한 4인 바비킴, 다이나믹 듀오 개코, 송소희, 적재가 출연하는 '쇼! 음악 언저리' 특집으로 꾸며진다.

힙합 듀오 다이나믹 듀오의 멤버인 개코는 독보적인 랩 스타일과, 발성, 가사 센스 등을 이유로 힙합씬과 대중 모두에게 사랑받는 래퍼다.

개코는 지난여름 SNS에 환자복을 입고 한쪽 팔이 자취를 감출 정도로 붕대를 감고 있는 사진 한 장을 공개해 안타까움을 유발했다. 팔 골절로 4시간여 수술을 받은 것.

개코는 “(크게 다친) 이유를 얘기 안 하니 주변에서 패싸움 난 거 아니냐. 안 좋은 일에 휘말린 거 아니냐 등 의혹을 많이 품고 계시더라”라며 “완전 나무 부러지는 소리가 났다”라고 부상 당시 상황을 들려줘 MC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전언이다.

이어 개코가 SNS에 업로드한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했다. 개코는 “손이 없는 거 같이..”라며 동료 가수 윤미래가 오열한 이유까지 공개할 예정이어서 궁금증을 자아낸다.

개코는 랩 실력만큼 노래 실력도 빼어난 아티스트. 국내 대표 보컬리스트 박효신, 나얼의 영향을 받았다고 밝힌 개코는 박효신에게 “호되게 맞은” 일화를 들려줘 현장을 폭소케 했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개코는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공연 때문에 멘붕에 빠진 이유를 들려주며 “요즘은 얄짤 없다”라고 고백한다고 해 무슨 이유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 외에도 개코는 다이나믹 듀오의 사전 컨펌자(?)인 아들과 다듀 음악에 지분을 얹길 기대하는 6살 딸의 이야기를 공개한다. 아들과 딸의 무한 다듀 사랑에 대한 멤버 최자의 반응까지 귀띔할 예정이다.

개코의 로봇팔 사건 전말은 오늘(9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