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나라 "'암행어사'는 우리 모두에게 웃음과 재미, 희망을 줄 수 있는 드라마"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2-15 11:04   수정 2020-12-15 11:05

권나라 "'암행어사'는 우리 모두에게 웃음과 재미, 희망을 줄 수 있는 드라마"

암행어사 권나라 (사진=아이윌 미디어)


권나라가 반전 매력의 소유자 홍다인으로 분해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오는 21일(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이하 암행어사)에서 권나라는 황진이의 미모에 논개의 기백을 지닌 홍다인 역을 맡아 예측을 불허하는 활약을 보여준다고 해 기대를 드높이고 있다.

극 중 홍다인(권나라 분)은 기녀로 위장해 고위직 관료들의 비리를 조사하는 다모로, 성이겸(김명수 분)과는 우여곡절 가득한 첫 만남과 함께 묘한 인연을 맺는다. 이후 암행어사단의 일원으로 합류, 정의를 향해 나아가는 모험을 통해 다재다능하고 인간미 넘치는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권나라는 홍다인을 ‘심(心)스틸러’, ‘필수다인’, ‘직진러’ 세 단어로 표현하며 캐릭터가 지닌 거침없는 매력을 어필했다. 덧붙여 ”이전 작품들에서 보여드린 모습과 다른 부분이 많은 인물이라 긴장도 되지만, 그래서 더 설레기도 한다“라고 말해, 권나라가 친근하고 사랑스러운 홍다인을 자신만의 색깔로 어떻게 표현할지 궁금해진다.

또한 ”‘홍다인’은 첫 등장부터 속 시원한 일침을 가하는 인물이다. 위험에 처할지도 모르는 상황에서도 할 말은 하는 홍다인의 강한 매력을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해, 한눈에 사랑에 빠질 수밖에 없는 홍다인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암행어사’만이 지닌 매력에 관한 질문에는 ”대본을 읽으면서 저도 몰랐던 열정과 희망이 피어나기도 했고, 점차 합을 맞춰가는 어사단의 활약을 보면서 속이 뻥 뚫리는 느낌이 들었다“라고 답했다. 또한 ”우리 모두에게 웃음과 재미, 희망을 줄 수 있는 드라마라고 생각한다“라며 안방극장에 유쾌한 웃음과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암행어사’의 첫 방송을 기다리게 했다.

한편 ‘암행어사’는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청춘 배우들의 ‘대환장’ 케미스트리는 물론, 눈을 뗄 수 없는 흥미진진한 스토리로 올겨울 안방극장을 강타할 것을 예고하고 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는 오는 21일(월) 오후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