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슈가, 어깨 수술 후 두 달만 복귀…신해철 헌정무대 소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2-31 22:58   수정 2020-12-31 23:19

방탄소년단 슈가, 어깨 수술 후 두 달만 복귀…신해철 헌정무대 소개


'빅히트 레이블즈' 콘서트에서 그룹 방탄소년단(BTS) 슈가가 고(故) 신해철 헌정 무대를 소개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는 31일 밤 첫 레이블 합동공연 '2021 뉴 이어스 이브 라이브(2021 NEW YEAR'S EVE LIVE)'를 개최했다.

이날 허리 수술 이후 휴식을 취하고 있는 방탄소년단 슈가가 무대 위로 올랐다. 슈가는 "종종 그런 생각을 한다. 어제의 나를 만날 수 있다면, 지금의 나는 더 나은 사람이 되어 있을까"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우리가 걸어온 길 위에는 수많은 정답과 오답, 숱한 밤을 잠들지 못하게 한 끝없는 질문들이 새겨져 있다"면서 "여기 그 질문에 아낌없이 답해온 이가 있다. 너의 꿈을 비웃는 이는 애써 상대하지 말라고, 같은 곳을 향해 가고 있음을 외로워하지 말라고, 다신 아파하지 말라고, 뜨겁게 그리고 치열하게 우리를 위로한 음악으로 말이다"고 했다.


"이제 우리는 지난 날을 마주한다. 단 한 번도 세상에 공개된 적 없던 그의 음악을 바로 이곳에서 완성해보려고 한다"는 슈가의 말과 함께 고 신해철을 위한 특별 무대가 펼쳐졌다.

뉴이스트, 여자친구,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범주 등의 모습 뒤로 AI 홀로그램으로 구현된 고 신해철이 등장했다. 신해철의 목소리까지 함께 흘러나와 감동을 안겼다.

'2021 뉴 이어스 이브 라이브'는 빅히트와 레이블들이 처음으로 준비한 합동공연으로, 방탄소년단을 필두로 뉴이스트, 여자친구,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엔하이픈, 이현, 범주 등이 출연했다. 공연의 주제는 '우리는 연결되어 있다(We've connected)'로, 아티스트와 아티스트, 팬과 팬, 아티스트와 팬, 그리고 2020년의 마지막과 2021년의 처음을 '연결'하는 의미를 갖는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